[속보] 주한미군 훈련 전면 중단 선언

2021년 11월 18일

18일 2022 대학수학능력시험(수능)을 맞이해 전국 수험생들을 위한 국가적 배려가 이어지고 있는 지금, 주한미군에 여기에 동참했다.

[속보] 주한미군 훈련 전면 중단 선언

이날 주한 미8군은 트위터에 “오늘 수능을 치르는 모든 고등학생에게 행운을 빈다”며 “미8군은 수험생들이 집중하고 최선을 다할 수 있도록 매년 훈련을 중단한다”라고 했다. 그러면서 ‘Katchi Kapshida’(같이 갑시다)라고 덧붙였다.

같은 날 주한미군도 “아침에 시험을 보러 간 모든 한국 학생들에게 ‘힘내’라고 조용히 전한다”며 “우리는 시험을 방해하지 않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트위터에 알렸다.

[속보] 주한미군 훈련 전면 중단 선언

국내 사회 각계각층의 수험생을 위한 배려도 이어졌다.

[속보] 주한미군 훈련 전면 중단 선언

국토교통부는 영어 과목의 듣기 평가가 진행되는 이날 오후 1시 5분부터 오후 1시 40분까지 45분간 긴급한 경우를 제외하고 국내 모든 공항에서 항공기 이·착륙을 전면 금지하고 지상으로부터 3㎞ 이상 상공에서 대기해야 한다고 지난 16일 밝혔다. 이 지침은 미국 연방항공국 등을 통해 전 세계 조종사에게 전달된다.

[속보] 주한미군 훈련 전면 중단 선언

수험생들이 시험장에 제시간에 도착할 수 있는 지원도 있었다. 이날 울산에서만 수험생 7명 이동 편의를 돕는 등 각 시도는 구급차, 경찰차 등을 지원했다. 주식 시장도 사람이 몰리지 않도록 1시간 늦게 열렸다.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이날 유가증권시장·코스닥시장의 정규거래 시간이 오전 10시부터 오후 4시 30분까지로 변경됐다.

[속보] 주한미군 훈련 전면 중단 선언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연합뉴스, 온라인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