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짜 멘탈터져..” 처참해졌다는 ‘머니게임’ 파이 현재 상태

2021년 11월 18일

유튜브 진용진 채널의 ‘머니게임’에 출연했던 BJ 파이가 정신적 고통을 호소했다.

지난 17일 파이는 자신의 아프리카TV 공지란에 장문의 글을 올렸다.

공지글에서 그는 최근 건강도 안 좋아지고 정신도 피폐해졌다며 악플러들에 대한 피해를 호소했다.

파이는 “멘탈 터지네, 진짜 전생에 무슨 죄를 그렇게 지었길래 이렇게 계속해서 일만 생기는지 저도 그냥 포기하고 싶어요”라고 글을 올렸다.

이어 “건강도 안 좋아지고, 정신도 피폐해졌다. 이번 년만 잘 견디면 좋아질 거라고 생각했는데 아닌가 봐. 아직도 내가 나오는 영상 득달같이 달려가서 비추박고 테러하는 악플러들, 범죄 저지르고 있는 사람들은 당신들이야. 진짜 죽기 전에 그만해”라고 전했다.

앞서 파이는 웹 예능 ‘머니게임’ 출연 후 많은 누리꾼들로부터 비방을 받아왔다.

누리꾼들은 파이를 비롯한 육지담, 니갸르, 이루리가 자신 퇴소자 4명이 나오면 상금 없이 게임이 종료된다는 점을 알면서도 자진 퇴소 소동을 벌이며 ‘머니게임’ 콘텐츠를 망치려고 한 행동을 지적했다.

또한 4번 참가자인 전기와의 말싸움 등을 이유로 파이에게 많은 악플을 남겼다.

이후 파이는 자신의 아프리카TV 방송에서 다른 참가자들의 녹취록을 공개하며 자신의 행동이 정당했다고 주장했다.

그러나 누리꾼들은 무단 녹취 및 무단 퇴소 후 상금 분배에 대해 지적했고, 파이는 유튜브 채널 ‘검정 생각’에 출연해 해당 논란에 대해 해명했다.

해당 영상에서 파이는 “감정적이었다. 1번(공혁준)과 4번(전기)에게 분노가 있었지만 ‘너 나가’ 이게 아니라 잘못한 걸 말만 해주셨어도 싸우지 않았고 집단 퇴소는 안 했을 거다”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머니게임 안에서의 모습을 보고 저라는 사람을 판단해 버려서 그 조바심에 ‘아니야, 내가 뭘 잘못했는데’ 이러니까 사람들이 더 안 좋게 생각하시는 것 같다. 저도 그렇고 제작진도 그렇고 처음이다 보니 미숙했던 것 같다”라며 고개를 숙였다.

이후 파이는 지난 7월 자신의 아프리카TV 공지에 “고소는 잘 들어갔다. 변호사에게 진술 위임해서 따로 갈 필요가 없었다. 이사 준비로 방송 자주 못할 수도 있다. 휴방 공지 없어도 기다리지 말고 알람 설정 해달라”라며 악플러들을 고소했다고 전했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아프리카TV, 유튜브 ‘검정 생각’ 캡처, 유튜브 ‘진용진’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