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역 기피 아니라니까?” 오늘자 난리 난 엠씨몽 발언

2021년 12월 9일

가수 MC몽이 병역 기피 의혹에 재차 해명했다.

가수 MC몽이 병역 기피 의혹에 재차 해명했다. 9일 MC몽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인스타 공연 연습 하는 영상 하나 올렸을 뿐.. 보셨죠 여러분. 말이 얼마나 다르게 변하는지”라며 여러 장의 사진을 올렸다.

9일 MC몽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인스타 공연 연습 하는 영상 하나 올렸을 뿐.. 보셨죠 여러분. 말이 얼마나 다르게 변하는지”라며 여러 장의 사진을 올렸다.

사진에는 이날 아침 TV에서 MC몽에 대한 뉴스가 보도되고 있는 장면이 담겨 있었다.

가수 MC몽이 병역 기피 의혹에 재차 해명했다. 9일 MC몽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인스타 공연 연습 하는 영상 하나 올렸을 뿐.. 보셨죠 여러분. 말이 얼마나 다르게 변하는지”라며 여러 장의 사진을 올렸다.

뉴스에는 최근 MC몽이 코로나19 백신을 맞은 후 “죽을 만큼 아팠다”라고 글을 썼던 내용이 보도되면서 “병역비리 사건 이후 잠잠했던 MC몽”이라는 자막이 나왔다.

가수 MC몽이 병역 기피 의혹에 재차 해명했다. 9일 MC몽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인스타 공연 연습 하는 영상 하나 올렸을 뿐.. 보셨죠 여러분. 말이 얼마나 다르게 변하는지”라며 여러 장의 사진을 올렸다.

이에 MC몽은 “세상 재밌다. 앨범을 7집, 8집, 9집 냈는데 잠잠”이라며 “제발 일을 크게 만들지 말아줘요. 울 어무니 연락오잖아 아들 아팠냐고”라고 황당함을 표했다.

그러면서 “누군가는 보고 싶은 것만 보고 듣고 싶은 것만 듣고 믿고 싶은 것만 믿는. 맞는 말이네 정말”이라며 “비리한 적 없음”이라고 덧붙였다.

가수 MC몽이 병역 기피 의혹에 재차 해명했다. 9일 MC몽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인스타 공연 연습 하는 영상 하나 올렸을 뿐.. 보셨죠 여러분. 말이 얼마나 다르게 변하는지”라며 여러 장의 사진을 올렸다.

한편 MC몽은 지난 2010년 고의 발치로 인한 병역기피 논란에 휩사이면서 연예계 활동을 중단했다.

이듬해 그는 재판을 통해 병역기피 혐의에 대해 무죄판결을 받았지만, 고의 연기에 대한 혐의는 인정받아 징역 6개월에 집행유예 1년, 사회봉사 120시간을 판결받았다.

가수 MC몽이 병역 기피 의혹에 재차 해명했다. 9일 MC몽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인스타 공연 연습 하는 영상 하나 올렸을 뿐.. 보셨죠 여러분. 말이 얼마나 다르게 변하는지”라며 여러 장의 사진을 올렸다.

이후 그는 2014년 6집 앨범을 발매하며 활동 재개에 나섰고, 지난 3월에는 9집 앨범 발매 후 원더케이 ‘본인등판’ 코너에 직접 출연해 병역 논란을 언급했다.

당시 그는 “유전병으로 인해 치아가 신체장애자 수준이었고 10개가 넘는 이를 병 때문에 발치했다. ‘생니를 뽑았다’라고 알려진 것도 정상적인 치아가 아니었다. 법원에서도 진단 서류를 철저히 검토해 완전 무죄판결이 났다”라고 설명했다.

가수 MC몽이 병역 기피 의혹에 재차 해명했다. 9일 MC몽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인스타 공연 연습 하는 영상 하나 올렸을 뿐.. 보셨죠 여러분. 말이 얼마나 다르게 변하는지”라며 여러 장의 사진을 올렸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MC몽 인스타그램, 유튜브 ‘원더케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