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 37kg..’ 4살 딸과 팔뚝 크기 똑같다는 여자 배우

2021년 12월 28일

한 여배우가 앙상한 몸매를 드러냈다.

한 여배우가 앙상한 몸매를 드러냈다. 지난 17일 배우 신지수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딸과 함께 한 일상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딸이 붙여준 신지수의 팔 모습이 있었다. 그는 4살 딸과 비슷한 팔 굵기를 지니

지난 17일 배우 신지수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딸과 함께 한 일상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딸이 붙여준 신지수의 팔 모습이 있었다. 그는 4살 딸과 비슷한 팔 굵기를 지니고 있어 누리꾼들의 우려를 샀다.

한 여배우가 앙상한 몸매를 드러냈다. 지난 17일 배우 신지수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딸과 함께 한 일상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딸이 붙여준 신지수의 팔 모습이 있었다. 그는 4살 딸과 비슷한 팔 굵기를 지니

신지수는 “자다가 나와서 갑자기 판박이 스티커 과잉”이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그는 딸과 판박이 스티커를 붙이며 육아 중이었다. 신지수의 딸은 양 팔에 크리스마스 판박이 스티커를 붙이며 놀고 있었다.

한 여배우가 앙상한 몸매를 드러냈다. 지난 17일 배우 신지수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딸과 함께 한 일상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딸이 붙여준 신지수의 팔 모습이 있었다. 그는 4살 딸과 비슷한 팔 굵기를 지니

이어 신지수 역시 “나도”라며 자신도 팔뚝에 판박이 스티커를 붙였음을 인증했다.

놀라운 것은 신지수의 얇은 팔뚝이었다. 그는 4살 딸과 굵기가 비슷할 정도로 마른 몸을 지니고 있었다.

한 여배우가 앙상한 몸매를 드러냈다. 지난 17일 배우 신지수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딸과 함께 한 일상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딸이 붙여준 신지수의 팔 모습이 있었다. 그는 4살 딸과 비슷한 팔 굵기를 지니

최근 신지수는 키 160cm에 몸무게가 37kg라고 밝혀 모두를 놀라게 한 바 있다.

신지수의 사진을 접한 누리꾼들은 “팔뚝이 딸 사진인 줄 알았어요”, “정말 마르신 듯”, “너무 부럽고 보기 좋네요”, “조금 더 찌우셔도 되겠어요ㅎㅎ”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 여배우가 앙상한 몸매를 드러냈다. 지난 17일 배우 신지수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딸과 함께 한 일상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딸이 붙여준 신지수의 팔 모습이 있었다. 그는 4살 딸과 비슷한 팔 굵기를 지니

한편 신지수는 지난 2017년 음악PD 이하이와 결혼해 슬하 딸 1명을 두고 있다.

그는 JTBC 예능 프로그램 ‘해방타운’에 출연해 결혼 후 첫 해방 일상을 공개하며 누리꾼들의 많은 응원을 받았다.

한 여배우가 앙상한 몸매를 드러냈다. 지난 17일 배우 신지수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딸과 함께 한 일상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딸이 붙여준 신지수의 팔 모습이 있었다. 그는 4살 딸과 비슷한 팔 굵기를 지니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신지수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