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의조 티아라 효민 연말에 데이트했다는 놀라운 장소 (+현장 사진)

2022년 1월 3일

축구선수 황의조와 티아라 효민의 열애 소식이 알려진 가운데, 스위스 여행을 하는 두 사람의 사진이 공개됐다.

축구선수 황의조와 티아라 효민의 열애 소식이 알려진 가운데, 스위스 여행을 하는 두 사람의 사진이 공개됐다. 3일 스포츠조선 단독 보도에 따르면 황의조(31)와 티아라 효민(34)은 지난해 11월부터 연인으로 발전해 현재 핑크빛

3일 스포츠조선 단독 보도에 따르면 황의조(31)와 티아라 효민(34)은 지난해 11월부터 연인으로 발전해 현재 핑크빛 교제 중이다.

두 사람은 친한 지인의 소개로 처음 만나 친분을 쌓았고, 이후 호감이 쌓여 연인으로 발전했다고 한다.

축구선수 황의조와 티아라 효민의 열애 소식이 알려진 가운데, 스위스 여행을 하는 두 사람의 사진이 공개됐다. 3일 스포츠조선 단독 보도에 따르면 황의조(31)와 티아라 효민(34)은 지난해 11월부터 연인으로 발전해 현재 핑크빛

하지만 현재 황의조가 프랑스 리그1 지르댕 보르도에서 뛰고 있기 때문에 ‘원거리 연애’를 할 수밖에 없는 상황.

축구선수 황의조와 티아라 효민의 열애 소식이 알려진 가운데, 스위스 여행을 하는 두 사람의 사진이 공개됐다. 3일 스포츠조선 단독 보도에 따르면 황의조(31)와 티아라 효민(34)은 지난해 11월부터 연인으로 발전해 현재 핑크빛

때문에 지난 연말 두 사람은 스위스 여행을 함께했다. 융프라우와 바젤 등 스위스 명소를 함께 방문하며 특별한 시간을 보냈다.

축구선수 황의조와 티아라 효민의 열애 소식이 알려진 가운데, 스위스 여행을 하는 두 사람의 사진이 공개됐다. 3일 스포츠조선 단독 보도에 따르면 황의조(31)와 티아라 효민(34)은 지난해 11월부터 연인으로 발전해 현재 핑크빛

이때 황의조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스위스 풍경에서 찍은 자신의 사진을 올리기도 했다.

디스패치가 공개한 사진 속 두 사람은 스위스 호텔 앞에서 캐리어를 직접 끌고 로비로 향하는 모습이었다.

축구선수 황의조와 티아라 효민의 열애 소식이 알려진 가운데, 스위스 여행을 하는 두 사람의 사진이 공개됐다. 3일 스포츠조선 단독 보도에 따르면 황의조(31)와 티아라 효민(34)은 지난해 11월부터 연인으로 발전해 현재 핑크빛

두 사람은 사진으로만 봐도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있었고, 서로에게 보내는 눈빛에는 애정이 가득했다.

열애설 보도 후 양 측 모두 열애를 인정하며 “서로 알아가는 단계다. 좋은 감정을 만나고 있다. 조용히 지켜봐 주길 바란다”라고 말한 것으로 전해졌다.

축구선수 황의조와 티아라 효민의 열애 소식이 알려진 가운데, 스위스 여행을 하는 두 사람의 사진이 공개됐다. 3일 스포츠조선 단독 보도에 따르면 황의조(31)와 티아라 효민(34)은 지난해 11월부터 연인으로 발전해 현재 핑크빛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