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가장 사람들이 기뻐할 만한 코로나 소식이 오늘 아침 나왔습니다”

2022년 1월 5일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는 5일 0시 기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4444명 발생했다고 밝혔다.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는 5일 0시 기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4444명 발생했다고 밝혔다. 신규 확진자 4444명 중 국내 지역발생 4223명, 해외유입은 211명이다. 해외유입

신규 확진자 4444명 중 국내 지역발생 4223명, 해외유입은 211명이다. 해외유입 211명은 지난해 7월 22일 청해부대 입국에 의한 309명 이후 167일 만에 최다 규모다. 주간일평균 확진자는 35일 만에 3000명대로 내려갔다.

이날 신규 확진자 4444명은 전날 3024명 대비 1420명 증가했고, 일주일 전(12월 29일) 5407명 대비 963명 감소했다. 2주일 전(12월 22일) 7457명보다는 3010명 감소했다.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는 5일 0시 기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4444명 발생했다고 밝혔다. 신규 확진자 4444명 중 국내 지역발생 4223명, 해외유입은 211명이다. 해외유입

◇주간 일평균 확진 3968.4명…수도권 3023명, 전국 71.4% 비중

신규 확진자 4444명 중 국내 지역발생 확진자는 4223명, 해외유입이 211명이다. 누적 확진자는 64만 명이다.

확진자 발생 추이를 보여주는 주간 일평균 국내발생 확진자는 3968.4명이다. 이는 전날 4119.7명 대비 151.3명 감소한 수치다. 35일 만에 3000명 선으로 내려왔다.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는 5일 0시 기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4444명 발생했다고 밝혔다. 신규 확진자 4444명 중 국내 지역발생 4223명, 해외유입은 211명이다. 해외유입

수도권 지역발생 확진자는 3023명(서울 1346명, 경기 1416명, 인천 261명)으로 전국 71.4% 비중을 차지했다. 비수도권 지역발생 확진자는 1210명으로 전국 비중의 28.6%로 나타났다.

신규 확진자 4444명(해외 211명)의 지역별 현황은 서울 1412명(해외 66명), 부산 255명(해외 7명), 대구 112명(해외 4명), 인천 271명(해외 10명), 광주 75명(해외 2명), 대전 51명(해외 10명), 울산 48명(해외 1명), 세종 17명, 경기 1467명(해외 51명), 강원 69명(해외 1명), 충북 68명(해외 1명), 충남 139명(해외 2명), 전북 97명(해외 4명), 전남 60명, 경북 97명, 경남 114명(해외 3명), 제주 43명, 검역 49명이다.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는 5일 0시 기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4444명 발생했다고 밝혔다. 신규 확진자 4444명 중 국내 지역발생 4223명, 해외유입은 211명이다. 해외유입

0시 기준 신규 확진자 추이는 지난해 12월 23일부터 올해 1월 5일까지 최근 2주간 ‘6916→6233→5839→5416→4204→3864→5407→5034→4874→4415→3832→3126→3024→4444명’을 기록했다.

같은 기간 해외유입을 제외한 지역발생 확진자 추이는 ‘6855→6163→5765→5336→4121→3776→5281→4929→4757→4310→3682→2990→2889→4223명’의 흐름을 보였다.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는 5일 0시 기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4444명 발생했다고 밝혔다. 신규 확진자 4444명 중 국내 지역발생 4223명, 해외유입은 211명이다. 해외유입

재원 중인 위중증 환자는 953명으로, 이틀째 1000명 아래를 유지했다.

최근 2주(12월 23일~1월 5일) 위중증 환자 추이는 ‘1083→1084→1105→1081→1078→1082→1102→1151→1145→1056→1049→1024→1015→973→953명’ 순이다.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는 5일 0시 기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4444명 발생했다고 밝혔다. 신규 확진자 4444명 중 국내 지역발생 4223명, 해외유입은 211명이다. 해외유입

사망자는 57명 추가돼 누적 5838명을 나타냈다. 일주일 동안 456명이 숨져 주간일평균 사망자는 65명이 됐다. 치명률은 이틀째 0.9%를 기록했다.

최근 2주간 사망자 발생은 ‘109→56→105→69→55→46→36→73→108→62→69→36→51→57명’ 순으로 나타났다.

◇3차접종률 37.7%…접종완료률 83.2, 18세 이상 93.9%

이날 0시 기준 코로나19 백신 2차 접종자는 5만4370명 증가한 4267만9758명을 기록했다. 통계청 2020년 12월 말 주민등록인구현황 5134만9116명 대비 83.2% 수준이다.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는 5일 0시 기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4444명 발생했다고 밝혔다. 신규 확진자 4444명 중 국내 지역발생 4223명, 해외유입은 211명이다. 해외유입

18세 이상 성인 기준으로는 93.9%에 해당한다. 1차 접종자는 누적 4426만8774명으로 2만6368명 증가했다. 전체 인구 대비 86.3%, 18세 이상 성인 기준으로는 96.1%이다.

3차접종(부스터샷) 참여 인원은 35만1030명 늘어 총 1933만6893명을 기록했다. 전 인구 대비로는 37.7%를 기록했으며, 돌파감염이 다수 발생하고 있는 60세 이상 연령층에서는 79%가 접종을 마쳤다.

<저작권자(c) 뉴스1,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연합뉴스, 뉴스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