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이 지역에 칼 들고 무조건 달려드는 남자가 출몰했답니다” (+진실)

2022년 1월 18일

얼마 전 서울 한 지하철역 부근에서 ‘묻지마’ 범죄 미수 사건이 발생해 충격을 안겨주고 있다.

얼마 전 서울 한 지하철역 부근에서 ‘묻지마’ 범죄 미수 사건이 발생해 충격을 안겨주고 있다. 지난 10월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에는 ‘서울 면목동 상봉역, 망우역 일대 조심’이라는

지난 10월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에는 ‘서울 면목동 상봉역, 망우역 일대 조심’이라는 제목으로 한 남성이 칼을 들고 찍힌 사진이 올라왔다.

글을 작성한 글쓴이는 “최근 지역에 묻지마 사건이 있는 것 같다”라면서 “친구 동생(남자)도 저녁에 걸어가는데 어떤 남자가 갑자기 칼을 꺼내서 따라와 서둘러 근처 편의점으로 피신했다”고 말했다.

얼마 전 서울 한 지하철역 부근에서 ‘묻지마’ 범죄 미수 사건이 발생해 충격을 안겨주고 있다. 지난 10월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에는 ‘서울 면목동 상봉역, 망우역 일대 조심’이라는

편의점으로 도망친 남성은 바로 문을 잠그고 기다렸지만 칼을 든 남성은 밖에서도 칼을 들고 위협했다.

얼마 전 서울 한 지하철역 부근에서 ‘묻지마’ 범죄 미수 사건이 발생해 충격을 안겨주고 있다. 지난 10월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에는 ‘서울 면목동 상봉역, 망우역 일대 조심’이라는

글쓴이는 “정말 큰일날 뻔했다”면서 “남자한테도 달려드는 사람이니 여자들은 더 조심해달라. 출몰지역은 면목동 상봉역, 망우역 근처라고 한다”고 경고했다.

해당 글이 퍼지자 중랑구 인근 주민들의 공포가 커졌다. 하지만 이는 사실이 아닌 것으로 밝혀졌다.

얼마 전 서울 한 지하철역 부근에서 ‘묻지마’ 범죄 미수 사건이 발생해 충격을 안겨주고 있다. 지난 10월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에는 ‘서울 면목동 상봉역, 망우역 일대 조심’이라는

중랑경찰서는 해당 글이 퍼지자 즉각적으로 “중랑구 관내에서 묻지마 살인사건 등 강력사건은 1건도 발생한 적이 없다”라고 설명하며 “10월 15일 새벽에 정신질환자가 시민을 과도로 위협한 사건이 있었는데 당일 현장에서 바로 검거해서 정신병원에 입원조치했다”고 사실을 밝혔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