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때녀’에서 부상 당해 쓰러졌던 유명인이 공개한 충격 사진

2022년 1월 20일

SBS ‘골 때리는 그녀들’에서 부상을 당해 쓰러졌던 아나운서가 근황 사진을 게재했다.

SBS ‘골 때리는 그녀들’에서 부상을 당해 쓰러졌던 아나운서가 근황 사진을 게재했다. 지난 20일 박은영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골때녀’에서 부상당했던 눈 사진을 올렸다. 공개된

지난 20일 박은영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골때녀’에서 부상당했던 눈 사진을 올렸다.

공개된 사진 속 박은영은 시퍼렇게 멍든 왼쪽 눈을 인증해 누리꾼들에게 안타까움을 안겼다.

SBS ‘골 때리는 그녀들’에서 부상을 당해 쓰러졌던 아나운서가 근황 사진을 게재했다. 지난 20일 박은영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골때녀’에서 부상당했던 눈 사진을 올렸다. 공개된

박은영은 “밤탱이었던 왼쪽 눈”이라고 글을 덧붙였다.

그의 눈가 주위는 퍼렇게 부어올랐고, 피멍이 가득했다.

SBS ‘골 때리는 그녀들’에서 부상을 당해 쓰러졌던 아나운서가 근황 사진을 게재했다. 지난 20일 박은영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골때녀’에서 부상당했던 눈 사진을 올렸다. 공개된

앞서 박은영은 지난 19일 방송된 SBS ‘골 때리는 그녀들’에서 훈련을 하던 중 최은경과 충돌해 쓰러졌다.

한동안 일어나지 못한 박은영은 눈가가 급격히 부어올랐고, 최은경은 박은영에게 미안함을 표하며 눈물을 보였다.

SBS ‘골 때리는 그녀들’에서 부상을 당해 쓰러졌던 아나운서가 근황 사진을 게재했다. 지난 20일 박은영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골때녀’에서 부상당했던 눈 사진을 올렸다. 공개된

박은영은 부상을 당했음에도 불구하고 선글라스를 쓰고 등장해, 열정을 불태웠다.

SBS ‘골 때리는 그녀들’에서 부상을 당해 쓰러졌던 아나운서가 근황 사진을 게재했다. 지난 20일 박은영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골때녀’에서 부상당했던 눈 사진을 올렸다. 공개된

이후 그는 “이젠 괜찮아요”라는 글과 함께 회복한 사진을 올렸다.

박은영은 아들과 함께 찍은 사진에서 미소를 머금고 있어 팬들을 안심시켰다.

SBS ‘골 때리는 그녀들’에서 부상을 당해 쓰러졌던 아나운서가 근황 사진을 게재했다. 지난 20일 박은영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골때녀’에서 부상당했던 눈 사진을 올렸다. 공개된

한편 박은영은 KBS 33기 공채 아나운서 출신이다. 그는 지난 2019년 3살 연하의 스타트업 CEO와 결혼했으며, 지난해 2월 아들을 품에 안았다.

현재 그는 SBS ‘골 때리는 그녀들’, 채널A ‘설계자들’ 등에 출연 중이다.

SBS ‘골 때리는 그녀들’에서 부상을 당해 쓰러졌던 아나운서가 근황 사진을 게재했다. 지난 20일 박은영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골때녀’에서 부상당했던 눈 사진을 올렸다. 공개된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SBS ‘골 때리는 그녀들’, 박은영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