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 달 3600만 원에..’ 충격적인 스폰 DM 공개한 유명 여캠

2022년 1월 24일

한 트위치 스트리머가 스폰서 DM을 공개했다.

한 트위치 스트리머가 스폰서 DM을 공개했다. 지난 19일 스트리머 여푸는 자신의 트위치TV에서 생방송을 진행했다. 이날 여푸는 방송에서 인스타그램 DM을 통해 받은 스폰 제의 사실을 털어놔 충격을 안겼다.

지난 19일 스트리머 여푸는 자신의 트위치TV에서 생방송을 진행했다.

이날 여푸는 방송에서 인스타그램 DM을 통해 받은 스폰 제의 사실을 털어놔 충격을 안겼다.

한 트위치 스트리머가 스폰서 DM을 공개했다. 지난 19일 스트리머 여푸는 자신의 트위치TV에서 생방송을 진행했다. 이날 여푸는 방송에서 인스타그램 DM을 통해 받은 스폰 제의 사실을 털어놔 충격을 안겼다.

여푸가 공개한 DM은 충격 그 자체였다.

한 남성은 여푸에게 “개인 스폰 문의드린다. 28살 분이고 한 달에 3번씩 3600만 원”이라며 “첫날 지급인데 생각이 있느냐”라고 메시지를 보냈다.

한 트위치 스트리머가 스폰서 DM을 공개했다. 지난 19일 스트리머 여푸는 자신의 트위치TV에서 생방송을 진행했다. 이날 여푸는 방송에서 인스타그램 DM을 통해 받은 스폰 제의 사실을 털어놔 충격을 안겼다.

이에 여푸가 “스폰이 정확하게 뭘 하는 거냐”라고 답을 보냈다.

그러자 이 남성은 “잠자리 포함 평범한 애인처럼 데이트하는 것. 생각이 들면 답장을 달라”라고 말했다.

한 트위치 스트리머가 스폰서 DM을 공개했다. 지난 19일 스트리머 여푸는 자신의 트위치TV에서 생방송을 진행했다. 이날 여푸는 방송에서 인스타그램 DM을 통해 받은 스폰 제의 사실을 털어놔 충격을 안겼다.

여푸는 “데이트라기엔 비용이 좀 있어서..”라며 잠자리 사진을 보냈다.

그러면서 “28살이면 나보다 한 살 많다. 충분히 이성을 만날 수 있는 나이에 왜 이렇게 하는지 이해가 안 된다”라고 소신을 밝혔다.

한 트위치 스트리머가 스폰서 DM을 공개했다. 지난 19일 스트리머 여푸는 자신의 트위치TV에서 생방송을 진행했다. 이날 여푸는 방송에서 인스타그램 DM을 통해 받은 스폰 제의 사실을 털어놔 충격을 안겼다.

한편 여푸의 DM을 접한 누리꾼들은 “진짜 충격적이다”, “여푸님 조심하세요”, “너무 더럽네요”, “저런 사람은 답장도 보내주면 안 된다”, “저런 게 진짜 오는구나”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 트위치 스트리머가 스폰서 DM을 공개했다. 지난 19일 스트리머 여푸는 자신의 트위치TV에서 생방송을 진행했다. 이날 여푸는 방송에서 인스타그램 DM을 통해 받은 스폰 제의 사실을 털어놔 충격을 안겼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여푸 인스타그램, 트위치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