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가 OO합니다” 실시간 프리지아 난리 난 유튜브 영상

2022년 1월 25일

가품 착용으로 논란에 휩싸였던 프리지아가 새로운 유튜브 영상을 올렸다.

25일 프리지아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송지아입니다’라는 제목의 영상을 올렸다.

이날 공개된 영상에서 프리지아는 결국 ‘활동 중단’을 선언하며 고개를 숙였다.

프리지아는 “사과 영상이 늦어 죄송하다. 그리고 많은 분들의 심려를 끼쳐드려 죄송하다”라며 말문을 열었다.

그는 “최근 가품 착용 논란에 대해 인정하며 모든 것이 내 잘못이다. 유튜브를 운영하는 사람으로서 모든 행동에 신중하고 조심했어야 했는데 브랜드의 가치를 훼손 시키고 응원해 주시는 분들께 실망을 안겨드렸다”라고 말했다.

이어 그는 가품 구입 이유에 대해서도 설명했다.

프리지아는 “처음에는 예뻐서 구매했다. 그러다 점점 빠져서 정신을 차리지 못했다. 지금은 후회하고 있다. 과거의 나를 생각했을 때 한심하다고 생각한다”라며 “돌이켜 생각해보면 많은 사람들의 사랑을 받을 때 내면을 다져야 했는데 그러지 못했다. 보여지는 송지아에 집중했다”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지인에 대한 비난은 자제해달라고 호소했다.

그는 “나로 인해 사랑하는 팬들과 가족들이 상처를 입었다. 문제에 대해 뼈저리게 느끼고 있다. 모든 것이 내 잘못이니 가족에 대한 비난은 그만하길 바란다”라며 “반성하는 시간을 갖고 끝까지 잘못에 대해 책임을 지는 모습을 보이겠다”라고 덧붙였다.

앞서 프리지아는 최근 넷플릭스 ‘솔로지옥’과 SNS 등에서 선보인 명품 브랜드 제품들이 일부 가품인 것으로 밝혀지며 논란의 중심에 섰다.

특히 브랜드 론칭의 꿈을 밝혔던 터라 더 큰 비난을 받았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프리지아 인스타그램, 프리지아 유튜브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