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제자 베이징 올림픽 한국 컬링 이겨버린 캐나다 선수의 상상도 못한 정체 (+사진)

2022년 2월 11일

어제 10일 2022 베이징 동계올림픽 컬링에서 한국이 캐나다에 아쉽게 패배했다.

어제 10일 2022 베이징 동계올림픽 컬링에서 한국이 캐나다에 아쉽게 패배했다. 10일 중국 베이징 국립 아쿠아틱 센터에서 열린 2022 베이징 동계올림픽 여자 컬링 예선 세션2에서 세계 5위 캐나다에 7-12로 패배했다. 그

10일 중국 베이징 국립 아쿠아틱 센터에서 열린 2022 베이징 동계올림픽 여자 컬링 예선 세션2에서 세계 5위 캐나다에 7-12로 패배했다.

어제 10일 2022 베이징 동계올림픽 컬링에서 한국이 캐나다에 아쉽게 패배했다. 10일 중국 베이징 국립 아쿠아틱 센터에서 열린 2022 베이징 동계올림픽 여자 컬링 예선 세션2에서 세계 5위 캐나다에 7-12로 패배했다. 그

그중 한국을 꺾은 캐나다 대표님에 소속한 ‘제니퍼 존스’ 선수의 정체가 밝혀져 화제가 되고 있다.

어제 10일 2022 베이징 동계올림픽 컬링에서 한국이 캐나다에 아쉽게 패배했다. 10일 중국 베이징 국립 아쿠아틱 센터에서 열린 2022 베이징 동계올림픽 여자 컬링 예선 세션2에서 세계 5위 캐나다에 7-12로 패배했다. 그

과거 유명한 짤의 주인공인 제니퍼 존스는 1974년 7월 캐나다 매니토바 주 위니펙 출신이다.

어제 10일 2022 베이징 동계올림픽 컬링에서 한국이 캐나다에 아쉽게 패배했다. 10일 중국 베이징 국립 아쿠아틱 센터에서 열린 2022 베이징 동계올림픽 여자 컬링 예선 세션2에서 세계 5위 캐나다에 7-12로 패배했다. 그

제니퍼 존스는 대학 졸업 후 변호사가 됐고 내셔널 뱅크 파이낸셜의 수석 법률자문을 맡고 있다.

제니퍼 존스 선수의 정체는 바로 변호사였다.

어제 10일 2022 베이징 동계올림픽 컬링에서 한국이 캐나다에 아쉽게 패배했다. 10일 중국 베이징 국립 아쿠아틱 센터에서 열린 2022 베이징 동계올림픽 여자 컬링 예선 세션2에서 세계 5위 캐나다에 7-12로 패배했다. 그

이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변호사한테 진 거냐” “기가 막히다” “전혀 몰랐다”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콘텐츠 저작권자 ⓒ지식의 정석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