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안현수 부인’ 우나리 인스타에 올라와 난리 난 물건

2022년 2월 21일

러시아로 귀화한 안현수(빅토르 안)의 아내 우나리의 인스타그램이 화제다.

러시아로 귀화한 안현수(빅토르 안)의 아내 우나리의 인스타그램이 화제다. 19일 오전 우나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2022 베이징 동계 올림픽 마스코트 ‘빙둔둔’을 올리며 자랑했다. 그는 사

19일 오전 우나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2022 베이징 동계 올림픽 마스코트 ‘빙둔둔’을 올리며 자랑했다.

그는 사진과 함께 “안녕”이라는 짧은 멘트를 덧붙였다.

사진에는 붉은 조명 옆 빙둔둔 인형이 놓여져 있었다.

우나리의 남편인 안현수는 이번 베이징 동계올림픽에서 쇼트트랙 중국 팀의 기술 코치로 참여했다.

러시아로 귀화한 안현수(빅토르 안)의 아내 우나리의 인스타그램이 화제다. 19일 오전 우나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2022 베이징 동계 올림픽 마스코트 ‘빙둔둔’을 올리며 자랑했다. 그는 사

안현수는 김선태 감독과 함께 중국 쇼트트랙 팀을 이끌었지만, 편파 판정 논란 등으로 국내 팬들에게 큰 원성을 샀다.

그럼에도 우나리는 자신의 SNS에 빙둔둔을 올리며 일상을 자랑하고 있다.

우나리의 사진을 접한 누리꾼들은 “국내 누리꾼들과 기싸움 하시는 건가요”, “남편이 욕 먹는 거 뻔히 알면서..”, “계속 관심이 필요하신가”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안현수는 지난 2011년 러시아로 귀화했고, 2014년 우나리와 결혼했다.

두 사람은 슬하에 딸 한 명을 두고 있다.

러시아로 귀화한 안현수(빅토르 안)의 아내 우나리의 인스타그램이 화제다. 19일 오전 우나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2022 베이징 동계 올림픽 마스코트 ‘빙둔둔’을 올리며 자랑했다. 그는 사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우나리 인스타그램, 안현수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