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 윤석열 대통령 당선인 되자 김건희가 곧바로 남긴 말

2022년 3월 10일

제20대 대선에서 국민의힘 윤석열 후보가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후보를 근소한 차이로 누르고 당선된 가운데, 윤 당선인의 부인 김건희 여사의 발언이 나왔다.

제20대 대선에서 국민의힘 윤석열 후보가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후보를 근소한 차이로 누르고 당선된 가운데, 윤 당선인의 부인 김건희 여사의 발언이 나왔다. 김건희 여사는 윤석열 당선인의 당선 소식이 나온 직후 “정

김건희 여사는 윤석열 당선인의 당선 소식이 나온 직후 “정부의 손길이 미치지 못하는 사회의 그늘진 곳에 당선인이 더욱 관심 가질 수 있도록 함께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김건희 여사는 윤석열 후보의 선거 기간 내내 주가조작, 허위 학력 등 여러 논란이 터지며 공식 행보를 이어오지 못했다.

제20대 대선에서 국민의힘 윤석열 후보가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후보를 근소한 차이로 누르고 당선된 가운데, 윤 당선인의 부인 김건희 여사의 발언이 나왔다. 김건희 여사는 윤석열 당선인의 당선 소식이 나온 직후 “정

대통령 취임 후에도 최대한 대통령 내조에 주력하면서 대통령이 신경쓰지 못하는 분야에 신경을 쓰겠다는 의미로 해석된다.

김 여사는 이날 윤 당선인의 당선이 사실상 확실해진 뒤 개표상황실과 당사를 찾은 윤 당선인 옆에도 모습을 드러내지 않았다. 이는 선거운동을 적극적으로 도와온 당내 인사들에 대한 예의 차원이라는 게 국민의힘 선거대책본부의 설명이다.

제20대 대선에서 국민의힘 윤석열 후보가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후보를 근소한 차이로 누르고 당선된 가운데, 윤 당선인의 부인 김건희 여사의 발언이 나왔다. 김건희 여사는 윤석열 당선인의 당선 소식이 나온 직후 “정

하지만 정치권에서는 김 여사가 영부인 신분이 되면 자연스럽게 카메라 앞에 설 일이 많아질 것으로 관측한다. 선대본부 관계자는 통화에서 “영부인만을 위한 공식 일정을 계획하지는 않을 것 같다”며 “영부인으로서 모습을 드러내야만 하는 공식적인 자리에만 동석할 가능성이 있다”고 관측했다.

제20대 대선에서 국민의힘 윤석열 후보가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후보를 근소한 차이로 누르고 당선된 가운데, 윤 당선인의 부인 김건희 여사의 발언이 나왔다. 김건희 여사는 윤석열 당선인의 당선 소식이 나온 직후 “정

윤 당선인은 영부인의 의전과 연설 등을 담당하는 청와대 제2부속실을 폐지하겠다는 공약을 발표한 바 있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연합뉴스, 뉴스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