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문철TV 새역사 쓴 고속도로 ‘레이 엉덩이춤 빌런’ 대참사

2022년 3월 23일

고속도로에서 달리는 차문을 열고 엉덩이를 내밀어 신나게 춤을 추는 영상이 논란이 되고 있다.

고속도로에서 달리는 차문을 열고 엉덩이를 내밀어 신나게 춤을 추는 영상이 논란이 되고 있다. 지난 22일 유튜브 채널 한문철TV에는 “차가 쌩쌩 달리는 고속도로에서 문을 벌컥열고 신나게 엉덩이 춤추는 남자!!R

지난 22일 유튜브 채널 한문철TV에는 “차가 쌩쌩 달리는 고속도로에서 문을 벌컥열고 신나게 엉덩이 춤추는 남자!!”라는 제목의 영상이 올라왔다.

고속도로에서 달리는 차문을 열고 엉덩이를 내밀어 신나게 춤을 추는 영상이 논란이 되고 있다. 지난 22일 유튜브 채널 한문철TV에는 “차가 쌩쌩 달리는 고속도로에서 문을 벌컥열고 신나게 엉덩이 춤추는 남자!!R

해당 영상은 호남고속도로에서 촬영된 것오로 지난 2020년 5월 제보된 영상으로 당시 제보자의 차량 앞에는 레이가 있었는데 갑작스럽게 레이의 문이 벌컥 열렸다.

고속도로에서 달리는 차문을 열고 엉덩이를 내밀어 신나게 춤을 추는 영상이 논란이 되고 있다. 지난 22일 유튜브 채널 한문철TV에는 “차가 쌩쌩 달리는 고속도로에서 문을 벌컥열고 신나게 엉덩이 춤추는 남자!!R

갑자기 열린 문에서 한 남성이 튀어나오더니 옆 차를 향해 엉덩이춤을 추기 시작했다.

고속도로에서 달리는 차문을 열고 엉덩이를 내밀어 신나게 춤을 추는 영상이 논란이 되고 있다. 지난 22일 유튜브 채널 한문철TV에는 “차가 쌩쌩 달리는 고속도로에서 문을 벌컥열고 신나게 엉덩이 춤추는 남자!!R

남성의 덩치가 매우 컸던 탓에 이들이 타고 있던 레이가 혹여나 옆으로 쓰러질 것만 같은 위험한 상황이 연출됐다.

고속도로에서 달리는 차문을 열고 엉덩이를 내밀어 신나게 춤을 추는 영상이 논란이 되고 있다. 지난 22일 유튜브 채널 한문철TV에는 “차가 쌩쌩 달리는 고속도로에서 문을 벌컥열고 신나게 엉덩이 춤추는 남자!!R

이를 본 누리꾼들은 “진짜 정신이 제대로 나갔다” “저러다 떨어지면 어쩌려고 저러냐” “꼭 처벌을 제대로 받았으면 좋겠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고속도로에서 달리는 차문을 열고 엉덩이를 내밀어 신나게 춤을 추는 영상이 논란이 되고 있다. 지난 22일 유튜브 채널 한문철TV에는 “차가 쌩쌩 달리는 고속도로에서 문을 벌컥열고 신나게 엉덩이 춤추는 남자!!R

이에 대해 한문철 변호사는 “난폭운전죄를 처벌하기는 어렵고 도로교통법 제49조 위반으로 범칙금 3만 원이 나올 수 있다”라고 설명했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 연합뉴스, 유튜브 한문철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