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격적인 대규모 ‘포켓몬빵’ 마트런 사태 발생 (+영상)

2022년 3월 24일

최근 다시 출시해 엄청난 화제를 모으고 있는 ‘포켓몬빵’.

최근 다시 출시해 엄청난 화제를 모으고 있는 ‘포켓몬빵’.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에는 포켓몬빵을 구입해 ‘띠부띠부씰’을 얻었다는 구매 인증글이 상당히 올라오고 있지만, 그만큼 빵을 구하지 못했 최근 다시 출시해 엄청난 화제를 모으고 있는 ‘포켓몬빵’.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에는 포켓몬빵을 구입해 ‘띠부띠부씰’을 얻었다는 구매 인증글이 상당히 올라오고 있지만, 그만큼 빵을 구하지 못했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에는 포켓몬빵을 구입해 ‘띠부띠부씰’을 얻었다는 구매 인증글이 상당히 올라오고 있지만, 그만큼 빵을 구하지 못했다고 하소연하는 사람들도 늘어나고 있다.

최근 다시 출시해 엄청난 화제를 모으고 있는 ‘포켓몬빵’.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에는 포켓몬빵을 구입해 ‘띠부띠부씰’을 얻었다는 구매 인증글이 상당히 올라오고 있지만, 그만큼 빵을 구하지 못했 최근 다시 출시해 엄청난 화제를 모으고 있는 ‘포켓몬빵’.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에는 포켓몬빵을 구입해 ‘띠부띠부씰’을 얻었다는 구매 인증글이 상당히 올라오고 있지만, 그만큼 빵을 구하지 못했

실제 여러 편의점과 마트는 ‘포켓몬빵 품절’이 적힌 안내문을 입구에 적어놔야할 정도로, 포켓몬빵 수요가 상당히 높아진 상황.

오히려 어린 아이들보다 성인들이 포켓몬빵을 구하는 경우가 더 많은 것으로 알려졌다.

최근 다시 출시해 엄청난 화제를 모으고 있는 ‘포켓몬빵’.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에는 포켓몬빵을 구입해 ‘띠부띠부씰’을 얻었다는 구매 인증글이 상당히 올라오고 있지만, 그만큼 빵을 구하지 못했 최근 다시 출시해 엄청난 화제를 모으고 있는 ‘포켓몬빵’.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에는 포켓몬빵을 구입해 ‘띠부띠부씰’을 얻었다는 구매 인증글이 상당히 올라오고 있지만, 그만큼 빵을 구하지 못했 최근 다시 출시해 엄청난 화제를 모으고 있는 ‘포켓몬빵’.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에는 포켓몬빵을 구입해 ‘띠부띠부씰’을 얻었다는 구매 인증글이 상당히 올라오고 있지만, 그만큼 빵을 구하지 못했

최근에는 포켓몬빵을 구매하기 위해 성인 다수가 ‘오픈런’을 하는 영상이 공개돼 논란이 되기도 했다.

오픈런이란 보통 한정 상품이나 명품, 혹은 블랙 프라이데이처럼 할인 기간에 상품들을 구매하기 위해 사람들이 백화점 오픈 시간에 달려 들어가는 행위를 말한다.

최근 다시 출시해 엄청난 화제를 모으고 있는 ‘포켓몬빵’.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에는 포켓몬빵을 구입해 ‘띠부띠부씰’을 얻었다는 구매 인증글이 상당히 올라오고 있지만, 그만큼 빵을 구하지 못했

공개된 영상은 국내 모 대형마트에서 찍힌 것으로, 마트가 오픈하자마자 사람들이 달려와 포켓몬빵을 집어가는 모습이 담겼다.

무엇보다 사람들이 몰리자 포켓몬빵을 더 가져가기 위해 몸싸움을 벌이거나, 고성이 오가는 장면까지 포착됐다.

최근 다시 출시해 엄청난 화제를 모으고 있는 ‘포켓몬빵’.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에는 포켓몬빵을 구입해 ‘띠부띠부씰’을 얻었다는 구매 인증글이 상당히 올라오고 있지만, 그만큼 빵을 구하지 못했

그러자 마트 직원이 “1인당 8개까지만 가능하다”고 말하기도 했다.

조금이라도 늦은 사람들은 앞사람들이 비치된 모든 제품을 다 구매한 바람에 집으로 되돌아간 것으로 알려졌다.

최근 다시 출시해 엄청난 화제를 모으고 있는 ‘포켓몬빵’.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에는 포켓몬빵을 구입해 ‘띠부띠부씰’을 얻었다는 구매 인증글이 상당히 올라오고 있지만, 그만큼 빵을 구하지 못했 최근 다시 출시해 엄청난 화제를 모으고 있는 ‘포켓몬빵’.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에는 포켓몬빵을 구입해 ‘띠부띠부씰’을 얻었다는 구매 인증글이 상당히 올라오고 있지만, 그만큼 빵을 구하지 못했

영상을 본 누리꾼들은 “저렇게까지 해야하나” “보기 좋지는 않다” “결국 시간 지나면 다 구할 수 있을텐데” “허니버터칩 사태 떠오른다”는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 뉴스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