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마전 서울 지하철에 출몰한 임산부석 ‘해바라기씨’ 여자 (+상황)

2022년 3월 25일

최근 임산부 석에서 한 여성이 다른 승객들에게 민폐를 끼친 일이 일어났다.

최근 임산부 석에서 한 여성이 다른 승객들에게 민폐를 끼친 일이 일어났다. 지난달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싱글벙글 임산부석’이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글쓴이는 “임산부 아님”이라

지난달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싱글벙글 임산부석’이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최근 임산부 석에서 한 여성이 다른 승객들에게 민폐를 끼친 일이 일어났다. 지난달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싱글벙글 임산부석’이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글쓴이는 “임산부 아님”이라

글쓴이는 “임산부 아님”이라며 민폐를 끼친 여성의 사진도 함께 올렸다.

최근 임산부 석에서 한 여성이 다른 승객들에게 민폐를 끼친 일이 일어났다. 지난달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싱글벙글 임산부석’이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글쓴이는 “임산부 아님”이라

그러면서 “갑자기 봉투 꺼내더니 씨앗 같은 거 꺼내서 까먹고 바닥에 그냥 싹 다 버림”이라고 밝혔다.

최근 임산부 석에서 한 여성이 다른 승객들에게 민폐를 끼친 일이 일어났다. 지난달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싱글벙글 임산부석’이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글쓴이는 “임산부 아님”이라

그러다가 “먹다가 도로 집어넣고 잔다”라며 “진짜 뭐냐?”라고 물었다.

최근 임산부 석에서 한 여성이 다른 승객들에게 민폐를 끼친 일이 일어났다. 지난달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싱글벙글 임산부석’이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글쓴이는 “임산부 아님”이라

이를 본 누리꾼들은 “수준 봐라” “민폐도 저런 민폐가 없다”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