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가 실제로 ‘전국민 가스라이팅’ 했던 역대급 사건

2022년 3월 30일

정부가 전국민을 상대로 가스라이팅 했던 역대급 사건이 밝혀졌다.

정부가 전국민을 상대로 가스라이팅 했던 역대급 사건이 밝혀졌다. 한국은 UN이 지정한 물 부족 국가라는 말을 누구나 한번쯤 들어봤을 것이다. 그러나 이것은 사실이 아닌 것으로 드러났다. 2003년 PAI(국제 인구

한국은 UN이 지정한 물 부족 국가라는 말을 누구나 한번쯤 들어봤을 것이다. 그러나 이것은 사실이 아닌 것으로 드러났다.

2003년 PAI(국제 인구행동연구소)에서는 자체적으로 시행한 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한국을 물 스트레스 국가로 분류했다.

정부가 전국민을 상대로 가스라이팅 했던 역대급 사건이 밝혀졌다. 한국은 UN이 지정한 물 부족 국가라는 말을 누구나 한번쯤 들어봤을 것이다. 그러나 이것은 사실이 아닌 것으로 드러났다. 2003년 PAI(국제 인구

실제 PAI는 1995년 보고서를 통해 한국의 활용가능한 수자원 양은 현재 연간 63㎦로 이를 국민 1인당 기준으로 환산할 때 1,470㎥라며 이는 물 스트레스 국가의 기준(1000㎥~1,700㎥)에 해당한다고 발표한 적 있다.

정부가 전국민을 상대로 가스라이팅 했던 역대급 사건이 밝혀졌다. 한국은 UN이 지정한 물 부족 국가라는 말을 누구나 한번쯤 들어봤을 것이다. 그러나 이것은 사실이 아닌 것으로 드러났다. 2003년 PAI(국제 인구

PAI는 1인당 가용 수자원량을 기준으로 1700㎥ 이상이면 물 풍요국, 1000~1700㎥은 물 스트레스국, 1000㎥ 미만은 물 기근국으로 분류한다.

이 결과를 UN에서 인용했고, 국내에 전달되는 과정에서 한국은 물 부족 국가라는 말이 와전이 된 것이다. PAI는 UN과 전혀 관련이 없는 사설 연구소였다.

정부가 전국민을 상대로 가스라이팅 했던 역대급 사건이 밝혀졌다. 한국은 UN이 지정한 물 부족 국가라는 말을 누구나 한번쯤 들어봤을 것이다. 그러나 이것은 사실이 아닌 것으로 드러났다. 2003년 PAI(국제 인구

당시 물 부족 국가라는 표현은 정부에서 댐 건설을 추진할 때, 반대하던 시민들이 조사를 하면서 알려졌다.

결국 정부도 잘못된 표현을 썼다는 것을 시인하고 공식 문서에서 물 부족 국가라는 표현을 삭제했다.

정부가 전국민을 상대로 가스라이팅 했던 역대급 사건이 밝혀졌다. 한국은 UN이 지정한 물 부족 국가라는 말을 누구나 한번쯤 들어봤을 것이다. 그러나 이것은 사실이 아닌 것으로 드러났다. 2003년 PAI(국제 인구

당시 정부, 언론, 환경단체까지 전부 낚여 ‘우리나라는 UN이 정한 물 부족 국가’라며 대대적인 캠페인을 벌였다.

그러나 한국은 세계적으로도 깨끗하고 물이 매우 풍부한 국가다.

정부가 전국민을 상대로 가스라이팅 했던 역대급 사건이 밝혀졌다. 한국은 UN이 지정한 물 부족 국가라는 말을 누구나 한번쯤 들어봤을 것이다. 그러나 이것은 사실이 아닌 것으로 드러났다. 2003년 PAI(국제 인구

2014년 UN이 발표한 물 부족 국가지도에 따르면 한국은 물 부족이 아닌 국가로 분류됐다.

무엇보다도 한국은 수돗물을 식수로 사용할 수 있는 얼마 안되는 국가인 것으로 나타났다.

정부가 전국민을 상대로 가스라이팅 했던 역대급 사건이 밝혀졌다. 한국은 UN이 지정한 물 부족 국가라는 말을 누구나 한번쯤 들어봤을 것이다. 그러나 이것은 사실이 아닌 것으로 드러났다. 2003년 PAI(국제 인구

한편 해당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원래 물 부족 국가라고 말해놓고 상수도 민영화 시도할려고 하다가 무산되었음 그러나 결국 완공되었음. 이런 건 언론에 나오지도 않았다”, “진짜 역대급이다”등의 반응을 보였다.

정부가 전국민을 상대로 가스라이팅 했던 역대급 사건이 밝혀졌다. 한국은 UN이 지정한 물 부족 국가라는 말을 누구나 한번쯤 들어봤을 것이다. 그러나 이것은 사실이 아닌 것으로 드러났다. 2003년 PAI(국제 인구

한 누리꾼은 “물은 생명이다 캠페인한 방송국은 SBS였고, SBS 모기업 태영이 상수도 사업 최대 기업이었다”고 밝혔다.

반면 “여름에 농업용수가 부족한 건 사실이지”, “물 아껴쓰면 좋지”등의 반응을 보이는 누리꾼들도 있었다.

콘텐츠 저작권자 ⓒ지식의 정석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