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어나니머스, 러시아군 12만 명 개인정보 해킹 완료

2022년 4월 6일

국제 해커그룹 어나니머스가 러시아 침공군 12만 명의 개인정보를 폭로했다고 주장했다.

국제 해커그룹 어나니머스가 러시아 침공군 12만 명의 개인정보를 폭로했다고 주장했다. 어나니머스는 3일(현지 시간) 트위터에 “우크라이나에서 싸우고 있는 러시아군 12만 명의 개인 데이터를 폭로했다”고

어나니머스는 3일(현지 시간) 트위터에 “우크라이나에서 싸우고 있는 러시아군 12만 명의 개인 데이터를 폭로했다”고 전했다.

국제 해커그룹 어나니머스가 러시아 침공군 12만 명의 개인정보를 폭로했다고 주장했다. 어나니머스는 3일(현지 시간) 트위터에 “우크라이나에서 싸우고 있는 러시아군 12만 명의 개인 데이터를 폭로했다”고

또 “우크라이나 침공에 가담한 모든 군인은 전범재판을 받아야 한다”고 말했다.

국제 해커그룹 어나니머스가 러시아 침공군 12만 명의 개인정보를 폭로했다고 주장했다. 어나니머스는 3일(현지 시간) 트위터에 “우크라이나에서 싸우고 있는 러시아군 12만 명의 개인 데이터를 폭로했다”고

국제 해커그룹 어나니머스가 러시아 침공군 12만 명의 개인정보를 폭로했다고 주장했다. 어나니머스는 3일(현지 시간) 트위터에 “우크라이나에서 싸우고 있는 러시아군 12만 명의 개인 데이터를 폭로했다”고

앞서 지난 1일 어나니머스는 우크라이나를 침공한 러시아에 전면적인 사이버전을 선포한 바 있다.

국제 해커그룹 어나니머스가 러시아 침공군 12만 명의 개인정보를 폭로했다고 주장했다. 어나니머스는 3일(현지 시간) 트위터에 “우크라이나에서 싸우고 있는 러시아군 12만 명의 개인 데이터를 폭로했다”고

어나니머스는 러시아 정부와 군 관련 사이트를 공격해 마비 시키기도 했다.

국제 해커그룹 어나니머스가 러시아 침공군 12만 명의 개인정보를 폭로했다고 주장했다. 어나니머스는 3일(현지 시간) 트위터에 “우크라이나에서 싸우고 있는 러시아군 12만 명의 개인 데이터를 폭로했다”고

어나니머스는 러시아가 공격을 멈출 때까지 해킹 활동을 멈추지 않겠다고 밝혔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