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인 여성이 한국 남자친구 집에서 ‘남친 부모님’ 보고 놀란 이유

2022년 4월 8일

한 미국인 여성이 한국인 남자친구의 집에 놀러 갔다가 남자친구 부모님의 행동을 보고 깜짝 놀랐다는 사연이 소개돼 화제가 되고 있다.

한 미국인 여성이 한국인 남자친구의 집에 놀러 갔다가 남자친구 부모님의 행동을 보고 깜짝 놀랐다는 사연이 소개돼 화제가 되고 있다. 말 그대로 문화 충격을 받은 여성은 어느 인터뷰에서 “이제 더 이상 미국에

말 그대로 문화 충격을 받은 여성은 어느 인터뷰에서 “이제 더 이상 미국에서 못 살겠다”라고 고백까지 했다.

한 미국인 여성이 한국인 남자친구의 집에 놀러 갔다가 남자친구 부모님의 행동을 보고 깜짝 놀랐다는 사연이 소개돼 화제가 되고 있다. 말 그대로 문화 충격을 받은 여성은 어느 인터뷰에서 “이제 더 이상 미국에

여성을 그토록 놀라게 한 남자친구 부모님의 행동은 바로 방바닥에 편히 누워서 TV를 보는 것이었다.

한 미국인 여성이 한국인 남자친구의 집에 놀러 갔다가 남자친구 부모님의 행동을 보고 깜짝 놀랐다는 사연이 소개돼 화제가 되고 있다. 말 그대로 문화 충격을 받은 여성은 어느 인터뷰에서 “이제 더 이상 미국에

이 행동은 한국인이 보기에는 너무나도 자연스러운 광경일 뿐이다.

그러나 미국을 비롯한 대부분의 국가에서는 집에서도 방바닥에 눕는 일이 없다.

한 미국인 여성이 한국인 남자친구의 집에 놀러 갔다가 남자친구 부모님의 행동을 보고 깜짝 놀랐다는 사연이 소개돼 화제가 되고 있다. 말 그대로 문화 충격을 받은 여성은 어느 인터뷰에서 “이제 더 이상 미국에

여성은 남자친구에게 “한국에서는 신발을 신고 집에 들어가면 안 된다”는 말을 듣고 “왜 신발을 벗어야 하는데?”라고 되물었다.

남자친구는 “안 그러면 바닥이 더러워진다”는 한국인에게는 상식인 대답을 했다.

한 미국인 여성이 한국인 남자친구의 집에 놀러 갔다가 남자친구 부모님의 행동을 보고 깜짝 놀랐다는 사연이 소개돼 화제가 되고 있다. 말 그대로 문화 충격을 받은 여성은 어느 인터뷰에서 “이제 더 이상 미국에

먼지 하나 없는 깨끗한 바닥과 추운 날씨였음에도 따뜻한 바닥이 여성에게 놀라움 그 자체였다.

한 미국인 여성이 한국인 남자친구의 집에 놀러 갔다가 남자친구 부모님의 행동을 보고 깜짝 놀랐다는 사연이 소개돼 화제가 되고 있다. 말 그대로 문화 충격을 받은 여성은 어느 인터뷰에서 “이제 더 이상 미국에

여성은 미국으로 다시 돌아갔음에도 한국 집이 그리워 미국식 주택에 적응하지  못하며 힘든 시간을 보냈다.

한 미국인 여성이 한국인 남자친구의 집에 놀러 갔다가 남자친구 부모님의 행동을 보고 깜짝 놀랐다는 사연이 소개돼 화제가 되고 있다. 말 그대로 문화 충격을 받은 여성은 어느 인터뷰에서 “이제 더 이상 미국에

흙이 묻은 신발을 신고 침대에 누워있는 남동생, 신발을 신고 집으로 들어오는 친구들의 모습을 보고는 “당장 신발 벗어”라고 소리까지 지르고 말았다.

여성은 “솔직히 말해서 이건 문화의 다름으로 설명할 수 있는 부분이 아니다. 주거 문화 만큼은 명백히 한국이 옳고 나머지 국가들이 틀렸다고 생각한다. 한국에서 지내보니, 신발을 신고 집에 돌어오는 말도 안 되는 행동을 참을 수 없게 됐다”고 전했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 연합뉴스, 유튜브 ‘팩튜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