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일혼혈’ 여고생이 한국 여권 가지고 공항에서 실제 받는다는 대우

2022년 4월 13일

한일 혼혈인이 한국과 일본 여권을 둘 다 가졌을 때 장점을 이야기한 영상이 화제가 되고 있다.

한일 혼혈인이 한국과 일본 여권을 둘 다 가졌을 때 장점을 이야기한 영상이 화제가 되고 있다. 최근 유튜브 ‘CLAB’에는 ‘일본인인 줄 알았는데 한국인이면 공항에서 받는 대우(한국 여권)’이란 제

최근 유튜브 ‘CLAB’에는 ‘일본인인 줄 알았는데 한국인이면 공항에서 받는 대우(한국 여권)’이란 제목으로 영상이 올라왔다.

한일 혼혈인이 한국과 일본 여권을 둘 다 가졌을 때 장점을 이야기한 영상이 화제가 되고 있다. 최근 유튜브 ‘CLAB’에는 ‘일본인인 줄 알았는데 한국인이면 공항에서 받는 대우(한국 여권)’이란 제

해당 영상의 출연한 한일 혼혈인 고등학생 마나미양은 한국과 일본 여권을 모두 가지고 있다고 밝혔다.

한국 이름은 ‘강유라’라고 전했다.

한일 혼혈인이 한국과 일본 여권을 둘 다 가졌을 때 장점을 이야기한 영상이 화제가 되고 있다. 최근 유튜브 ‘CLAB’에는 ‘일본인인 줄 알았는데 한국인이면 공항에서 받는 대우(한국 여권)’이란 제

마나미양은 파란색 일본 여권이랑 초록색 한국 여권을 가지고 있다고 말했다.

한일 혼혈인이 한국과 일본 여권을 둘 다 가졌을 때 장점을 이야기한 영상이 화제가 되고 있다. 최근 유튜브 ‘CLAB’에는 ‘일본인인 줄 알았는데 한국인이면 공항에서 받는 대우(한국 여권)’이란 제

일본 여권 특징은 후지산과 벚꽃이 그러져 있다고.

한국 여권의 특징은 일본과 별 차이점은 없지만 ‘주민번호의 유무’를 꼽았다.

한일 혼혈인이 한국과 일본 여권을 둘 다 가졌을 때 장점을 이야기한 영상이 화제가 되고 있다. 최근 유튜브 ‘CLAB’에는 ‘일본인인 줄 알았는데 한국인이면 공항에서 받는 대우(한국 여권)’이란 제

또 한국 여권은 국기가 중간에 있어서 너무 예쁜 것 같다고 말했다.

한일 혼혈인이 한국과 일본 여권을 둘 다 가졌을 때 장점을 이야기한 영상이 화제가 되고 있다. 최근 유튜브 ‘CLAB’에는 ‘일본인인 줄 알았는데 한국인이면 공항에서 받는 대우(한국 여권)’이란 제

마나미양은 한국 여권을 사용해서 한국에 입국할 때 평소와 다르게 스무스하고 빠르게 통과할 수 있어서 좋았다고 전했다.

한일 혼혈인이 한국과 일본 여권을 둘 다 가졌을 때 장점을 이야기한 영상이 화제가 되고 있다. 최근 유튜브 ‘CLAB’에는 ‘일본인인 줄 알았는데 한국인이면 공항에서 받는 대우(한국 여권)’이란 제

또 한국 여권의 파워가 생각보다 높아서 너무나도 놀랐다고 밝혔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 유튜브 ‘CLA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