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윤석열 당선인, 상금 1200만원 새 집무실 명칭 공모전 개최

2022년 4월 15일

윤석열 대통령 당선인 대통령직인수위원회에서 대통령 집무실 이전을 확정 지은 후 ‘새 명칭’을 두고 대국민 공모전을 한다고 밝혔다.

윤석열 대통령 당선인 대통령직인수위원회에서 대통령 집무실 이전을 확정 지은 후 ‘새 명칭’을 두고 대국민 공모전을 한다고 밝혔다. 인수위는 4월 15일부터 5월 15일까지 총 31일 동안 윤석열 대통령 당선인

인수위는 4월 15일부터 5월 15일까지 총 31일 동안 윤석열 대통령 당선인 취임에 맞춰 이전할 용산 대통령 집무실 이름을 공모하기로 했다.

윤석열 대통령 당선인 대통령직인수위원회에서 대통령 집무실 이전을 확정 지은 후 ‘새 명칭’을 두고 대국민 공모전을 한다고 밝혔다. 인수위는 4월 15일부터 5월 15일까지 총 31일 동안 윤석열 대통령 당선인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집무실의 명칭과 제안의미를 공모하면 된다.

윤석열 대통령 당선인 대통령직인수위원회에서 대통령 집무실 이전을 확정 지은 후 ‘새 명칭’을 두고 대국민 공모전을 한다고 밝혔다. 인수위는 4월 15일부터 5월 15일까지 총 31일 동안 윤석열 대통령 당선인

당선작은 6월 초 발표될 예정이며, 상금은 최우수상 600만 원을 비롯해 우수상·장려상 등 총 1200만 원 규모로 국민 정책참여 플랫폼인 ‘국민생각함’에서 SNS·회원·비회원 로그인을 통해 진행된다.

윤석열 대통령 당선인 대통령직인수위원회에서 대통령 집무실 이전을 확정 지은 후 ‘새 명칭’을 두고 대국민 공모전을 한다고 밝혔다. 인수위는 4월 15일부터 5월 15일까지 총 31일 동안 윤석열 대통령 당선인

명칭 공모와 관련된 기타 자세한 사항에 대한 문의는 국번없이 110을 통해 가능하다.

윤석열 대통령 당선인 대통령직인수위원회에서 대통령 집무실 이전을 확정 지은 후 ‘새 명칭’을 두고 대국민 공모전을 한다고 밝혔다. 인수위는 4월 15일부터 5월 15일까지 총 31일 동안 윤석열 대통령 당선인

집무실 이름 공모전을 바라보는 시선들은 엇갈리고 있다.

국민과 소통하기 위해 윤 당선인이 준비한 이벤트라는 긍정 평가가 있는 반면, 집무실 이전에 더해 명칭 공모전에도 세금을 쓰는 것이 바람직하지 않다는 지적도 나오고 있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