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무원녀가 인스타에 본인 신분 공개하고 ‘몰래’ 하고 있던 짓

2022년 4월 20일

겸직 금지 조항을 어기고 인스타그램에서 화장품을 판매한 공무원의 사연이 공개됐다.

겸직 금지 조항을 어기고 인스타그램에서 화장품을 판매한 공무원의 사연이 공개됐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여자 공무원 파면 시킨다는 공갤러”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작성자 A씨는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여자 공무원 파면 시킨다는 공갤러”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겸직 금지 조항을 어기고 인스타그램에서 화장품을 판매한 공무원의 사연이 공개됐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여자 공무원 파면 시킨다는 공갤러”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작성자 A씨는 

작성자 A씨는 “인스타에서 공무원이 화장품을 팔고 있는 것을 봤다”라며 글을 시작했다.

겸직 금지 조항을 어기고 인스타그램에서 화장품을 판매한 공무원의 사연이 공개됐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여자 공무원 파면 시킨다는 공갤러”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작성자 A씨는 

겸직 금지 조항을 어기고 인스타그램에서 화장품을 판매한 공무원의 사연이 공개됐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여자 공무원 파면 시킨다는 공갤러”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작성자 A씨는 

해당 글에는 여성 공무원의 인스타그램 게시물들이 정리돼 있었다.

겸직 금지 조항을 어기고 인스타그램에서 화장품을 판매한 공무원의 사연이 공개됐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여자 공무원 파면 시킨다는 공갤러”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작성자 A씨는 

여성 공무원은 인스타그램에 공무원증을 인증한 상태로 화장품 판매를 함께 하고 있었다.

겸직 금지 조항을 어기고 인스타그램에서 화장품을 판매한 공무원의 사연이 공개됐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여자 공무원 파면 시킨다는 공갤러”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작성자 A씨는 

이에 A씨는 “감사실, 국민권익위, 감사원, 동네 맘카페를 통해 신고를 했다”라며 “언론사에도 제보를 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겸직 금지 조항을 어기고 인스타그램에서 화장품을 판매한 공무원의 사연이 공개됐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여자 공무원 파면 시킨다는 공갤러”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작성자 A씨는 

이를 본 누리꾼들은 “아주 제대로 걸렸네” “무슨 배짱으로 공무원증 인증하고 화장품을 팔지”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