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이은해가 실제 판사 앞에서 했다는 이상한 발언 수준

2022년 4월 21일

가평 계곡 익사 사건 유력 용의자 이은해가 판사에게 보낸 자필진술서 내용이 공개돼 시민들의 공분을 사고 있다.

가평 계곡 익사 사건 유력 용의자 이은해가 판사에게 보낸 자필진술서 내용이 공개돼 시민들의 공분을 사고 있다. 20일 채널A 보도에 따르면 검찰 조사 단계에서 진술을 거부하던 이씨가 판사에게 복어 피로 살해하려 했다는 의혹

20일 채널A 보도에 따르면 검찰 조사 단계에서 진술을 거부하던 이씨가 판사에게 복어 피로 살해하려 했다는 의혹에 대해 자세한 입장을 밝혔다.

가평 계곡 익사 사건 유력 용의자 이은해가 판사에게 보낸 자필진술서 내용이 공개돼 시민들의 공분을 사고 있다. 20일 채널A 보도에 따르면 검찰 조사 단계에서 진술을 거부하던 이씨가 판사에게 복어 피로 살해하려 했다는 의혹

인천지검 형사2부(부장 김창수)는 지난 19일 살인과 살인 미수, 보험사기방지 특별법 위반 미수 혐의를 받는 이씨와 내연남 조현수 씨를 구속했다. 사건 발생 2년 10개월 만이다.

가평 계곡 익사 사건 유력 용의자 이은해가 판사에게 보낸 자필진술서 내용이 공개돼 시민들의 공분을 사고 있다. 20일 채널A 보도에 따르면 검찰 조사 단계에서 진술을 거부하던 이씨가 판사에게 복어 피로 살해하려 했다는 의혹 가평 계곡 익사 사건 유력 용의자 이은해가 판사에게 보낸 자필진술서 내용이 공개돼 시민들의 공분을 사고 있다. 20일 채널A 보도에 따르면 검찰 조사 단계에서 진술을 거부하던 이씨가 판사에게 복어 피로 살해하려 했다는 의혹

하지만 두 사람은 검찰 조사에서 대부분의 혐의를 부인한 것으로 알려졌다. 자수를 했지만 협조하지 않는 이중적인 태도를 보이고 있는 것.

가평 계곡 익사 사건 유력 용의자 이은해가 판사에게 보낸 자필진술서 내용이 공개돼 시민들의 공분을 사고 있다. 20일 채널A 보도에 따르면 검찰 조사 단계에서 진술을 거부하던 이씨가 판사에게 복어 피로 살해하려 했다는 의혹 가평 계곡 익사 사건 유력 용의자 이은해가 판사에게 보낸 자필진술서 내용이 공개돼 시민들의 공분을 사고 있다. 20일 채널A 보도에 따르면 검찰 조사 단계에서 진술을 거부하던 이씨가 판사에게 복어 피로 살해하려 했다는 의혹

이와중에 이은해는 전날 법정에서 돌연 자필 진술서를 제출한 것으로 알려졌다.

현직 판사는 이씨의 진술서 제출이 “통상적이진 않다”고 지적했다. 주로 재판이 진행될 때 반성의 뜻으로 제출하지 영장심사 단계에서 내는 건 흔치 않다는 것이다.

가평 계곡 익사 사건 유력 용의자 이은해가 판사에게 보낸 자필진술서 내용이 공개돼 시민들의 공분을 사고 있다. 20일 채널A 보도에 따르면 검찰 조사 단계에서 진술을 거부하던 이씨가 판사에게 복어 피로 살해하려 했다는 의혹 가평 계곡 익사 사건 유력 용의자 이은해가 판사에게 보낸 자필진술서 내용이 공개돼 시민들의 공분을 사고 있다. 20일 채널A 보도에 따르면 검찰 조사 단계에서 진술을 거부하던 이씨가 판사에게 복어 피로 살해하려 했다는 의혹

하지만 그의 진술서는 법원 판단에는 영향을 미치지 못한다고 평가했고 전날 이씨는 구속됐다.

매체는 이씨가 제출한 A4용지 2장 분량의 진술서에는 도주 이유와 함께 복어독을 이용한 1차 살해 시도를 부인하는 내용이 담겨 있었다고 전했다.

먼저 이씨는 조씨가 감금과 강압적인 수사를 받았고, 그것이 무서워 함께 도망쳤다고 밝혔다. 그러나 도주는 한순간의 잘못된 선택이었다며 뼈저리게 후회한다고 적었다.

가평 계곡 익사 사건 유력 용의자 이은해가 판사에게 보낸 자필진술서 내용이 공개돼 시민들의 공분을 사고 있다. 20일 채널A 보도에 따르면 검찰 조사 단계에서 진술을 거부하던 이씨가 판사에게 복어 피로 살해하려 했다는 의혹

이씨는 검찰이 복원한 텔레그램 대화 사실을 인정하면서도 “복어를 사서 매운탕 거리와 회로 식당에 손질을 맡겼고, 누구하나 빠짐없이 맛있게 먹었다”며 “살해하려 했다면 음식을 왜 다같이 먹겠냐”고 반문하기도 했다.

반면 계곡 사건 내용은 1번 언급됐다. 이씨는 범죄의 개연성이 있는 ‘사건’ 대신 우연적으로 발생한 ‘사고’라고 태연스럽게 주장했다.

가평 계곡 익사 사건 유력 용의자 이은해가 판사에게 보낸 자필진술서 내용이 공개돼 시민들의 공분을 사고 있다. 20일 채널A 보도에 따르면 검찰 조사 단계에서 진술을 거부하던 이씨가 판사에게 복어 피로 살해하려 했다는 의혹

그러면서 이씨는 “기회라는 밧줄을 준다면 잘못된 선택을 반복하지 않겠다”고 했다.

이처럼 이씨는 자신의 혐의를 부인하면서도 숨진 남편 윤씨에 대한 언급이나 사과는 단 한마디도 없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이씨는 내연남인 조씨와 함께 2019년 6월 30일 오후 8시 24분께 경기 가평군 용소계곡에서 윤씨를 살해한 혐의 등을 받고 있다. 또 이씨와 조씨는 2019년 2월과 5월 복어 피 등을 섞은 음식을 먹이거나 낚시터 물에 빠뜨려 윤씨를 살해하려 한 혐의도 받고 있다.

가평 계곡 익사 사건 유력 용의자 이은해가 판사에게 보낸 자필진술서 내용이 공개돼 시민들의 공분을 사고 있다. 20일 채널A 보도에 따르면 검찰 조사 단계에서 진술을 거부하던 이씨가 판사에게 복어 피로 살해하려 했다는 의혹

이씨와 조씨는 지난해 12월 14일 검찰의 2차 조사를 앞두고 잠적한 뒤 4개월 만인 지난 16일 경기도 고양시 삼송역 인근 한 오피스텔 22층에서 경찰에 검거됐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연합뉴스, 온라인 커뮤니티, 채널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