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족 아무도 모르는 친누나의 사생활을 알아버렸습니다”

2022년 4월 21일

다른 사람도 아닌 자신의 친누나가 이른바 ‘오피녀’라는 사실을 알게된 한 남성의 글이 화제를 모으고 있다.

다른 사람도 아닌 자신의 친누나가 이른바 ‘오피녀’라는 사실을 알게된 한 남성의 글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자신의 친누나가 업소에 다니며 성매매업을 한다는 사실을 알게된 남성 A 씨는 얼마 전 한

자신의 친누나가 업소에 다니며 성매매업을 한다는 사실을 알게된 남성 A 씨는 얼마 전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글을 작성했다.

A 씨는 “친누나 오피에서 일하는 것 알게됐다”고 말하며 “친누나는 이 사실을 모르고 있다”고 밝혔다.

다른 사람도 아닌 자신의 친누나가 이른바 ‘오피녀’라는 사실을 알게된 한 남성의 글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자신의 친누나가 업소에 다니며 성매매업을 한다는 사실을 알게된 남성 A 씨는 얼마 전 한

A 씨의 누나는 가족 몰래 업소에 출근하며 성매매를 하던 중, 어떤 계기로 동생이 이를 알아차린 것이다. 현재까지 A 씨 이외의 가족들은 이 사실을 모르고 있는 상태.

다른 사람도 아닌 자신의 친누나가 이른바 ‘오피녀’라는 사실을 알게된 한 남성의 글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자신의 친누나가 업소에 다니며 성매매업을 한다는 사실을 알게된 남성 A 씨는 얼마 전 한

A 씨는 “엄마한테 말해야할까 아니면 평생 비밀로 해야하나”라고 고민을 털어놨다.

A 씨의 글은 올라온 후 순식간에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에 퍼지며 화제를 모으고 있다.

다른 사람도 아닌 자신의 친누나가 이른바 ‘오피녀’라는 사실을 알게된 한 남성의 글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자신의 친누나가 업소에 다니며 성매매업을 한다는 사실을 알게된 남성 A 씨는 얼마 전 한

많은 누리꾼들은 “일단 가족에게 말을 하고 누나를 바른 길로 이끌어줘야한다” “절대 업소에 다니게 해서는 안된다”라는 반응을 대부분 보이고 있다.

다른 사람도 아닌 자신의 친누나가 이른바 ‘오피녀’라는 사실을 알게된 한 남성의 글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자신의 친누나가 업소에 다니며 성매매업을 한다는 사실을 알게된 남성 A 씨는 얼마 전 한

그러나 일부 누리꾼들은 “누나가 스스로 한 선택이니 간섭하면 안된다” “누나가 돈 벌려고 하는 일이다”라는 반응을 보이기도 했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