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크라이나 무단 출국’ 해병이 귀국 비행기에서 했다는 충격 요구

2022년 4월 26일

휴가 중 무단 출국해 우크라이나 입국을 시도했던 해병대 병사 A씨가 당국에 무리한 요구를 한 사실이 전해졌다.

휴가 중 무단 출국해 우크라이나 입국을 시도했던 해병대 병사 A씨가 당국에 무리한 요구를 한 사실이 전해졌다. 해병대 수사관은 지난 25일 “지난 3월 21일 월요일 해외로 군무이탈 한 병사 A씨의 신병을 확보하여 오늘

해병대 수사관은 지난 25일 “지난 3월 21일 월요일 해외로 군무이탈 한 병사 A씨의 신병을 확보하여 오늘 귀국 조치 후 체포했다”고 밝혔다.

휴가 중 무단 출국해 우크라이나 입국을 시도했던 해병대 병사 A씨가 당국에 무리한 요구를 한 사실이 전해졌다. 해병대 수사관은 지난 25일 “지난 3월 21일 월요일 해외로 군무이탈 한 병사 A씨의 신병을 확보하여 오늘

이어 “향후 군무이탈 경위 등에 대해 조사 후 법과 규정에 따라 엄정하게 조치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휴가 중 무단 출국해 우크라이나 입국을 시도했던 해병대 병사 A씨가 당국에 무리한 요구를 한 사실이 전해졌다. 해병대 수사관은 지난 25일 “지난 3월 21일 월요일 해외로 군무이탈 한 병사 A씨의 신병을 확보하여 오늘

25일 SBS NEWS에 따르면 A씨는 당국에 귀국 항공편의 ‘비즈니스석’ 제공을 요구하는 등 무리한 부탁을 한 것으로 전해졌다.

휴가 중 무단 출국해 우크라이나 입국을 시도했던 해병대 병사 A씨가 당국에 무리한 요구를 한 사실이 전해졌다. 해병대 수사관은 지난 25일 “지난 3월 21일 월요일 해외로 군무이탈 한 병사 A씨의 신병을 확보하여 오늘

해병대 수사단은 체포 후 48시간 이내 구속영장을 신청할 수 있는 규정에 따라 일단 A씨를 포항에 구금 후 구속영장을 신청할 예정이다.

휴가 중 무단 출국해 우크라이나 입국을 시도했던 해병대 병사 A씨가 당국에 무리한 요구를 한 사실이 전해졌다. 해병대 수사관은 지난 25일 “지난 3월 21일 월요일 해외로 군무이탈 한 병사 A씨의 신병을 확보하여 오늘

앞서 A씨는 휴가 중이던 지난달 21일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폴란드로 출국한 뒤 우크라이나로 입국을 시도했다.

휴가 중 무단 출국해 우크라이나 입국을 시도했던 해병대 병사 A씨가 당국에 무리한 요구를 한 사실이 전해졌다. 해병대 수사관은 지난 25일 “지난 3월 21일 월요일 해외로 군무이탈 한 병사 A씨의 신병을 확보하여 오늘

그러나 우크라이나 국경검문소에서 입국이 거부됐다.

이에 우크라이나는 A씨를 폴란드 동남부 접경 도시에 있는 폴란드 국경검문소로 데려갔지만 A씨는 검문소를 무단 이탈해 도주했다.

휴가 중 무단 출국해 우크라이나 입국을 시도했던 해병대 병사 A씨가 당국에 무리한 요구를 한 사실이 전해졌다. 해병대 수사관은 지난 25일 “지난 3월 21일 월요일 해외로 군무이탈 한 병사 A씨의 신병을 확보하여 오늘

이후 군과 외교당국은 A씨의 행적을 추적해 귀국을 설득해왔고 최근 그가 귀국 의사를 밝혀 신병을 확보해 인천국제공항 도착 직후 체포영장을 집행했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