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친의 성적 취향이 너무 독특합니다. 실제 당하고 싶어합니다”

2022년 4월 27일

남들과는 너무도 다른 성적 취향을 지닌 여성과 교제 중인 남성의 글이 재조명되고 있다.

남들과는 너무도 다른 성적 취향을 지닌 여성과 교제 중인 남성의 글이 재조명되고 있다. 과거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성적 취향이 이상한 여자친구가 있어 고민”이라는 제목의 글을 쓴 남성 A 씨의 사연이

과거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성적 취향이 이상한 여자친구가 있어 고민”이라는 제목의 글을 쓴 남성 A 씨의 사연이 올라왔다.

남들과는 너무도 다른 성적 취향을 지닌 여성과 교제 중인 남성의 글이 재조명되고 있다. 과거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성적 취향이 이상한 여자친구가 있어 고민”이라는 제목의 글을 쓴 남성 A 씨의 사연이

A 씨와 여자친구는 평소에는 그 누구보다 평범하고 잘 지내는 커플이지만, 같이 잠자리를 할 때는 다소 당황스러운 상황을 맞이하곤 한다.

바로 A 씨 여자친구의 독특한 성 취향 때문인 것인데, 여자친구는 ‘강제로’ 당하는 것에 진심으로 성적 흥분을 하는 취향이었다.

A 씨는 “자기가 기분 나빠서 내 몸 닿는 것도 싫을 때 신고 안할테니까 강제로 섹X하는 게 흥분된다고 했다. 그런가보다 했다”고 말했다.

남들과는 너무도 다른 성적 취향을 지닌 여성과 교제 중인 남성의 글이 재조명되고 있다. 과거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성적 취향이 이상한 여자친구가 있어 고민”이라는 제목의 글을 쓴 남성 A 씨의 사연이

이어 “며칠 전에 게임하면서 실수로 전여친 이름으로, 지금 여친을 불렀다. 여자친구가 분노해서 게임방에서 40분 정도 소리지르고 싸웠다”고 덧붙였다.

남들과는 너무도 다른 성적 취향을 지닌 여성과 교제 중인 남성의 글이 재조명되고 있다. 과거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성적 취향이 이상한 여자친구가 있어 고민”이라는 제목의 글을 쓴 남성 A 씨의 사연이

다툼 후 두 사람은 A 씨의 자취방으로 왔다. 여전히 화가 가라앉지 않은 A 씨의 여자친구.

A 씨는 여자친구가 했던 이야기가 생각나 화난 여자친구가 싫다고 해도 강제로 관계를 맺었다.

관계가 끝난 후 A 씨의 여자친구는 “이런 게 너무 좋다. 나중에 또 하자”는 말을 남겼다.

남들과는 너무도 다른 성적 취향을 지닌 여성과 교제 중인 남성의 글이 재조명되고 있다. 과거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성적 취향이 이상한 여자친구가 있어 고민”이라는 제목의 글을 쓴 남성 A 씨의 사연이

A 씨는 이런 난감한 상황에 놓여있다고 토로하며 이별을 고민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남들과는 너무도 다른 성적 취향을 지닌 여성과 교제 중인 남성의 글이 재조명되고 있다. 과거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성적 취향이 이상한 여자친구가 있어 고민”이라는 제목의 글을 쓴 남성 A 씨의 사연이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 영화 ‘그레이의 50가지 그림자’ 캡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