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 일본이 동해에 배치한다고 해 난리 난 무기 정체 (+상황)

2022년 5월 2일

일본 방위성이 극초음속 무기 등을 탐지, 추적하기 위해 동해 등에 다수의 체공형 무인기 상시 배치를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일본 방위성이 극초음속 무기 등을 탐지, 추적하기 위해 동해 등에 다수의 체공형 무인기 상시 배치를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1일 산케이 신문 보도에 따르면 방위성은 중국과 러시아 등이 급속도로 개발 전개하는 극초음속무기

1일 산케이 신문 보도에 따르면 방위성은 중국과 러시아 등이 급속도로 개발 전개하는 극초음속무기에 대응해 장시간 비행이 가능한 고정익 체공형 무인기를 수 기에서 수십 기로 편대를 구성했다.

이를 동해와 동중국해 등 지역마다 배치하는 계획을 적극 검토 중이다.

일본 방위성이 극초음속 무기 등을 탐지, 추적하기 위해 동해 등에 다수의 체공형 무인기 상시 배치를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1일 산케이 신문 보도에 따르면 방위성은 중국과 러시아 등이 급속도로 개발 전개하는 극초음속무기

무인기는 지상 시스템의 관제를 받으며 비행하면서 탑재한 소형 적외선 센서로 감시한 저공역 자료를 지상으로 전송한다.

그래서 극초음속무기의 대처에 나설 수 있게 하는 것이다.

일본 방위성이 극초음속 무기 등을 탐지, 추적하기 위해 동해 등에 다수의 체공형 무인기 상시 배치를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1일 산케이 신문 보도에 따르면 방위성은 중국과 러시아 등이 급속도로 개발 전개하는 극초음속무기

방위성 무인기는 연료보급으로 교대하면서 편대 단위로 24시간 감시태세를 갖춰 기존 미사일 방어 체계에 의한 요격을 돕는다.

일본 방위성이 극초음속 무기 등을 탐지, 추적하기 위해 동해 등에 다수의 체공형 무인기 상시 배치를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1일 산케이 신문 보도에 따르면 방위성은 중국과 러시아 등이 급속도로 개발 전개하는 극초음속무기

중국과 러시아가 개발 중인 극초음속 활공무기 등은 통상 탄도 미사일보다 낮은 고도를 음속 5배 이상 속도로 날아서 대공 레이더로는 포착이 어렵다.

때문에 현행 MD의 탐지 추격이 힘들다.

이런 극초음속무기 대책으로 미국은 ‘위성 스테이션’ 전력을 채택 후 조기경보 위성을 투입한 고도 3만 6000km 정지궤도보다 훨씬 낮은 300~1000km 저궤도에 1000기 넘은 소형 적외선 관측 위성을 띄워 탐지에 나설 생각이다.

일본 방위성이 극초음속 무기 등을 탐지, 추적하기 위해 동해 등에 다수의 체공형 무인기 상시 배치를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1일 산케이 신문 보도에 따르면 방위성은 중국과 러시아 등이 급속도로 개발 전개하는 극초음속무기

관련 자료공유를 위해 위성 스테이션 전략에 참여하는 방위성은 이와는 별도로 무인기를 활용한 태세를 구축하고자 이번 방안을 추진하고 있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