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 당선인 부인 김건희가 스님 만날 때 입은 옷 정체 (+가격)

2022년 5월 4일

윤석열 대통령 당선인의 부인 김건희 여사가 지난 3일 오후 대한불교 천태종 총본산인 충북 단양 구인사를 방문할 때 입은 치마의 정체가 알려져 화제가 되고 있다.

윤석열 대통령 당선인의 부인 김건희 여사가 지난 3일 오후 대한불교 천태종 총본산인 충북 단양 구인사를 방문할 때 입은 치마의 정체가 알려져 화제가 되고 있다. 김 여사는 공개 석상에 설 때마다 매번 소박한 차림으로 눈

김 여사는 공개 석상에 설 때마다 매번 소박한 차림으로 눈길을 끌었다.

윤석열 대통령 당선인의 부인 김건희 여사가 지난 3일 오후 대한불교 천태종 총본산인 충북 단양 구인사를 방문할 때 입은 치마의 정체가 알려져 화제가 되고 있다. 김 여사는 공개 석상에 설 때마다 매번 소박한 차림으로 눈

이번에도 흰색 와이셔츠와 푸른색 재킷, 검은색 치마를 입고 단화와 에코백으로 검소한 패션을 완성했다.

윤석열 대통령 당선인의 부인 김건희 여사가 지난 3일 오후 대한불교 천태종 총본산인 충북 단양 구인사를 방문할 때 입은 치마의 정체가 알려져 화제가 되고 있다. 김 여사는 공개 석상에 설 때마다 매번 소박한 차림으로 눈

김 여사가 이날 입은 치마는 한 온라인 쇼핑몰에서 5만 원대에 판매되는 것으로 확인됐다.

윤석열 대통령 당선인의 부인 김건희 여사가 지난 3일 오후 대한불교 천태종 총본산인 충북 단양 구인사를 방문할 때 입은 치마의 정체가 알려져 화제가 되고 있다. 김 여사는 공개 석상에 설 때마다 매번 소박한 차림으로 눈

한편 지난달에는 서울 서초구 자택 근처에서 일상복 차림으로 산책하면서 경찰견과 사진을 찍은 김 여사가 포착됐다.

윤석열 대통령 당선인의 부인 김건희 여사가 지난 3일 오후 대한불교 천태종 총본산인 충북 단양 구인사를 방문할 때 입은 치마의 정체가 알려져 화제가 되고 있다. 김 여사는 공개 석상에 설 때마다 매번 소박한 차림으로 눈

그는 자주색 후드 티셔츠에 통 넓은 9부 청바지를 입고 동그란 모양의 안경을 착용하고 집 밖을 나섰다.

윤석열 대통령 당선인의 부인 김건희 여사가 지난 3일 오후 대한불교 천태종 총본산인 충북 단양 구인사를 방문할 때 입은 치마의 정체가 알려져 화제가 되고 있다. 김 여사는 공개 석상에 설 때마다 매번 소박한 차림으로 눈

특히 그가 신은 흰색 슬리퍼가 주목 받았다.

3만 원 대 저렴한 가격의 이 제품은 온라인 상에서 품절 대란을 일으키키도 했다.

콘텐츠 저작권자 ⓒ지식의 정석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