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라질 여자들이 한국 와서 가장 놀랐다는 의외의 사실.. (+이유)

2022년 5월 23일

브라질 여성들이 한국에 와서 ‘이것’을 보고 가장 놀랬다고 했다.

브라질 여성들이 한국에 와서 ‘이것’을 보고 가장 놀랬다고 했다. 최근 여러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브라질 누나가 한국 와서 놀란 사실’이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해당 글에는 한 브라질

최근 여러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브라질 누나가 한국 와서 놀란 사실’이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해당 글에는 한 브라질 여성 유튜버가 한국 길거리에 불법 주정차 되어 있는 차들을 보고 놀라고 있는 장면이 담겨 있었다.

브라질 여성들이 한국에 와서 ‘이것’을 보고 가장 놀랬다고 했다. 최근 여러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브라질 누나가 한국 와서 놀란 사실’이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해당 글에는 한 브라질

이 여성은 길가에 세워져 있는 차들을 보며 “여기는 자동차들이 왜 이러고 있어?”라며 놀라워 했다.

아무렇지 않게 불법 주정차 되어 있는 차들이 너무 많았기 때문.

브라질 여성들이 한국에 와서 ‘이것’을 보고 가장 놀랬다고 했다. 최근 여러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브라질 누나가 한국 와서 놀란 사실’이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해당 글에는 한 브라질

여성은 “길가에 자동차들이 너무 많다”라며 “한국은 골목에 주차된 차가 많다”라고 말했다.

브라질 여성들이 한국에 와서 ‘이것’을 보고 가장 놀랬다고 했다. 최근 여러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브라질 누나가 한국 와서 놀란 사실’이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해당 글에는 한 브라질

해당 장면은 현재 여러 온라인 커뮤니티로 퍼져 나간 상태.

내용을 접한 많은 누리꾼들은 “부끄러운 장면”이라며 고개를 숙였다.

브라질 여성들이 한국에 와서 ‘이것’을 보고 가장 놀랬다고 했다. 최근 여러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브라질 누나가 한국 와서 놀란 사실’이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해당 글에는 한 브라질

이들은 “진짜 보기 싫은 장면이다”, “그래도 서울은 별로 없는 편”, “브라질은 땅이 넓어서 차고가 있을 거라 생각하겠지만, 차고에 안 넣으면 다 분해되거나 부서진다”, “외국 기준으로 길바닥에 차가 있으면 버리는 차다”, “외국 사람들은 놀랄 수밖에 없을 듯” 등의 댓글을 남겼다.

브라질 여성들이 한국에 와서 ‘이것’을 보고 가장 놀랬다고 했다. 최근 여러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브라질 누나가 한국 와서 놀란 사실’이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해당 글에는 한 브라질

한편 불법 주정차는 소방 시설 근처나, 교차로 모퉁이, 버스 정류소 (10m 이내), 횡단보도 주변, 그리고 어린이보호구역에 차를 주차했을 때 해당된다.

과태료는 보통 4만 원 대이며, 특별지정구역 일 경우, 8만 원까지 올라간다.

브라질 여성들이 한국에 와서 ‘이것’을 보고 가장 놀랬다고 했다. 최근 여러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브라질 누나가 한국 와서 놀란 사실’이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해당 글에는 한 브라질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