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브라질’ 네이마르 행동에 호날두 욕 먹는 이유 (+애국가 제창)

2022년 6월 3일

브라질 축구 스타 네이마르가 한국과의 평가전 중 애국가 제창에서 놀라운 면모를 보여줬다.

브라질 축구 스타 네이마르가 한국과의 평가전 중 애국가 제창에서 놀라운 면모를 보여줬다. 지난 2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는 한국과 브라질의 평가전이 펼쳐졌다. 이날 브라질은 한국을 상대로 5대 1 대승을 거둔 가

지난 2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는 한국과 브라질의 평가전이 펼쳐졌다.

이날 브라질은 한국을 상대로 5대 1 대승을 거둔 가운데, 경기 시작 전 네이마르의 행동이 포착돼 화제를 모으고 있다.

브라질 축구 스타 네이마르가 한국과의 평가전 중 애국가 제창에서 놀라운 면모를 보여줬다. 지난 2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는 한국과 브라질의 평가전이 펼쳐졌다. 이날 브라질은 한국을 상대로 5대 1 대승을 거둔 가

네이마르는 애국가 제창 때, 한국 팬들의 마음을 녹였다.

그는 자신의 에스코트로 나온 꼬마 아이의 가슴에 왼손이 올라가 있는 것을 보았다.

브라질 축구 스타 네이마르가 한국과의 평가전 중 애국가 제창에서 놀라운 면모를 보여줬다. 지난 2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는 한국과 브라질의 평가전이 펼쳐졌다. 이날 브라질은 한국을 상대로 5대 1 대승을 거둔 가

이에 아이의 왼손을 슬그머니 내리고 오른손을 가슴에 올려줬다.

브라질 축구 스타 네이마르가 한국과의 평가전 중 애국가 제창에서 놀라운 면모를 보여줬다. 지난 2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는 한국과 브라질의 평가전이 펼쳐졌다. 이날 브라질은 한국을 상대로 5대 1 대승을 거둔 가

해당 장면은 중계 장면에는 잡히지 않았으나, 경기 이후 여러 온라인 커뮤니티에 영상 등이 올라왔다.

국내 누리꾼들은 슈퍼스타의 남다른 세심함에 찬사를 보냈다.

브라질 축구 스타 네이마르가 한국과의 평가전 중 애국가 제창에서 놀라운 면모를 보여줬다. 지난 2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는 한국과 브라질의 평가전이 펼쳐졌다. 이날 브라질은 한국을 상대로 5대 1 대승을 거둔 가

해당 장면을 접한 누리꾼들은 과거 호날두의 태도와 비교하며 네이마르를 극찬했다.

이들은 “매너와 실력 문무를 모두 갖췄다”, “네이마르는 호날두랑은 급이 다르다”, “날강두랑 진짜 비교되네”, “멋진 애티튜드다”, “매너까지 갖추면 어떻게 하나”등의 댓글을 남겼다.

브라질 축구 스타 네이마르가 한국과의 평가전 중 애국가 제창에서 놀라운 면모를 보여줬다. 지난 2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는 한국과 브라질의 평가전이 펼쳐졌다. 이날 브라질은 한국을 상대로 5대 1 대승을 거둔 가

앞서 지난 2019년 7월 호날두는 유벤투스 소속으로 한국에 방문해 친선경기를 펼쳤지만, 경기장에 나서지 않았다.

대회 주최사에 맺은 계약서에는 ’45분 이상 출전’이라고 명시되어 있었지만, 끝내 그라운드에 서지 않은 것.

이 문제로 법적 분쟁까지 빚어졌으며, 국내에서는 ‘날강두’라는 오명을 듣게 됐다.

브라질 축구 스타 네이마르가 한국과의 평가전 중 애국가 제창에서 놀라운 면모를 보여줬다. 지난 2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는 한국과 브라질의 평가전이 펼쳐졌다. 이날 브라질은 한국을 상대로 5대 1 대승을 거둔 가

한편 이날 경기 종류 뒤 6만여 관중은 뜨거운 박수를 보냈다.

이에 네이마르는 관중석을 보며 박수로 화답했다. 이동한 뒤에는 동갑내기 손흥민과 유니폼을 교환해 훈훈함을 더했다.

브라질 축구 스타 네이마르가 한국과의 평가전 중 애국가 제창에서 놀라운 면모를 보여줬다. 지난 2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는 한국과 브라질의 평가전이 펼쳐졌다. 이날 브라질은 한국을 상대로 5대 1 대승을 거둔 가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연합뉴스, 온라인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