몇 분 전 나온 ‘기아 EV6 침수’ 20대 커플의 너무 놀라운 최후

2022년 6월 10일

인천의 한 갯벌에 빠진 기아 EV6 전기차의 근황이 전해졌다.

인천의 한 갯벌에 빠진 기아 EV6 전기차의 근황이 전해졌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따르면 차를 침수 시킨 20대 커플은 다행히 수리비를 내는 선에서 사고를 수습했다. 한 전기차 회원이 사고 차의 폐차 여부를 확인하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따르면 차를 침수 시킨 20대 커플은 다행히 수리비를 내는 선에서 사고를 수습했다.

한 전기차 회원이 사고 차의 폐차 여부를 확인하며 이와 같은 사실을 알렸다.

인천의 한 갯벌에 빠진 기아 EV6 전기차의 근황이 전해졌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따르면 차를 침수 시킨 20대 커플은 다행히 수리비를 내는 선에서 사고를 수습했다. 한 전기차 회원이 사고 차의 폐차 여부를 확인하

이 회원은 렌터카 업체에 직접 문의해 사고 차량이 수리를 거쳐 오는 14일 오후 7시부터 정상 운행이 가능하다는 답변을 받았다고 전했다.

인천의 한 갯벌에 빠진 기아 EV6 전기차의 근황이 전해졌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따르면 차를 침수 시킨 20대 커플은 다행히 수리비를 내는 선에서 사고를 수습했다. 한 전기차 회원이 사고 차의 폐차 여부를 확인하

침수 차량은 기아의 전기 SUV EV6이다. 출고가는 약 4600만 원이며, 풀옵션 기준 약 5900만 원이다.

20대 커플이 썰물 때 도로에 진입했다가 밀물이 차올라 고립돼, 많은 누리꾼들은 ‘폐차’를 했을 것이라고 추측했다.

갯벌에 빠진 차량이 폐차가 어렵다고 판단됐기 때문.

인천의 한 갯벌에 빠진 기아 EV6 전기차의 근황이 전해졌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따르면 차를 침수 시킨 20대 커플은 다행히 수리비를 내는 선에서 사고를 수습했다. 한 전기차 회원이 사고 차의 폐차 여부를 확인하

그러나 놀랍게도 현재 해당 차량은 세차가 완료됐다.

이에 많은 누리꾼들은 놀랍다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

인천의 한 갯벌에 빠진 기아 EV6 전기차의 근황이 전해졌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따르면 차를 침수 시킨 20대 커플은 다행히 수리비를 내는 선에서 사고를 수습했다. 한 전기차 회원이 사고 차의 폐차 여부를 확인하

이들은 “저게 수리가 돼냐”, “침수차 이력은 남겠죠?”, “멀쩡할 리는 없을 거 같다”, “전기차라서 그나마 다행일수도 있는 건가”, “아무튼 대단하다”, “20대 커플 살았네”, “다음부턴 조심하길” 등의 반응을 보였다.

인천의 한 갯벌에 빠진 기아 EV6 전기차의 근황이 전해졌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따르면 차를 침수 시킨 20대 커플은 다행히 수리비를 내는 선에서 사고를 수습했다. 한 전기차 회원이 사고 차의 폐차 여부를 확인하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