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이태원 40대 여배우 충격 피습 사건 상황 (+정체, 경찰 입장)

2022년 6월 15일

40대 여배우가 이태원 자택 앞에서 흉기에 피습된 사건이 발생했다. 현행범은 30대 남편.

40대 여배우가 이태원 자택 앞에서 흉기에 피습된 사건이 발생했다. 현행범은 30대 남편. 14일 서울 용산경찰서 측은 이날 30대 남성 A씨를 살인미수 혐의로 현행범 체포해 조사를 착수했다. A씨는 이날 오전 8시

14일 서울 용산경찰서 측은 이날 30대 남성 A씨를 살인미수 혐의로 현행범 체포해 조사를 착수했다.

A씨는 이날 오전 8시 40분경 서울 용산 이태원 자택 앞에서 아내 B씨를 흉기로 찔렀다.

40대 여배우가 이태원 자택 앞에서 흉기에 피습된 사건이 발생했다. 현행범은 30대 남편. 14일 서울 용산경찰서 측은 이날 30대 남성 A씨를 살인미수 혐의로 현행범 체포해 조사를 착수했다. A씨는 이날 오전 8시

B씨는 목에 상처를 입고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다.

다행히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40대 여배우가 이태원 자택 앞에서 흉기에 피습된 사건이 발생했다. 현행범은 30대 남편. 14일 서울 용산경찰서 측은 이날 30대 남성 A씨를 살인미수 혐의로 현행범 체포해 조사를 착수했다. A씨는 이날 오전 8시

두 사람은 최근 긴급임시조치에 따라 별거 중인 상태였다고.

그러나 A씨는 범행 당일 오전, 흉기를 구입한 후 집 앞에서 기다리다 아내 B씨가 나오자 흉기를 휘둘렀다고 전해졌다.

40대 여배우가 이태원 자택 앞에서 흉기에 피습된 사건이 발생했다. 현행범은 30대 남편. 14일 서울 용산경찰서 측은 이날 30대 남성 A씨를 살인미수 혐의로 현행범 체포해 조사를 착수했다. A씨는 이날 오전 8시

이러한 가운데 누리꾼들 사이에서는 여배우 B씨에 대한 추측들이 터져 나왔다.

이들은 30대 연하 남편을 두고 이태원에 거주 중인 유명 여배우, 슈퍼모델 등을 언급했다.

40대 여배우가 이태원 자택 앞에서 흉기에 피습된 사건이 발생했다. 현행범은 30대 남편. 14일 서울 용산경찰서 측은 이날 30대 남성 A씨를 살인미수 혐의로 현행범 체포해 조사를 착수했다. A씨는 이날 오전 8시

한편 경찰은 현재 A씨를 상대로 구체적인 범행 경위를 조사 중이다.

40대 여배우가 이태원 자택 앞에서 흉기에 피습된 사건이 발생했다. 현행범은 30대 남편. 14일 서울 용산경찰서 측은 이날 30대 남성 A씨를 살인미수 혐의로 현행범 체포해 조사를 착수했다. A씨는 이날 오전 8시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