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금 전 공개된 40대 여배우 남편 살인미수 사건 실제 당사자 (+이진호)

2022년 6월 15일

서울 용산구 이태원에서 발생한 40대 여배우 남편의 살인미수 사건이 도마 위에 오른 지금, 연예 뒤통령 이진호가 정체를 밝혔다.

서울 용산구 이태원에서 발생한 40대 여배우 남편의 살인미수 사건이 도마 위에 오른 지금, 연예 뒤통령 이진호가 정체를 밝혔다. 앞서 30대 남성 A 씨가 아내인 40대 여배우 B 씨의 목에 흉기를 찌른 살인미수 사건이 발생했다.

앞서 30대 남성 A 씨가 아내인 40대 여배우 B 씨의 목에 흉기를 찌른 살인미수 사건이 발생했다.

서울 용산구 이태원에서 발생한 40대 여배우 남편의 살인미수 사건이 도마 위에 오른 지금, 연예 뒤통령 이진호가 정체를 밝혔다. 앞서 30대 남성 A 씨가 아내인 40대 여배우 B 씨의 목에 흉기를 찌른 살인미수 사건이 발생했다.

용산경찰서에 따르면 A 씨는 그 자리에서 현행범으로 체포됐고, B 씨는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는 상황이다.

사건 직후 배우 최지우, 최지연 등이 해당 사건의 당사자라는 루머가 돌았으나 이진호에 따르면 두 사람 모두 당사자가 아니며 오히려 “톱스타가 아니다”라는 말을 남겼다.

서울 용산구 이태원에서 발생한 40대 여배우 남편의 살인미수 사건이 도마 위에 오른 지금, 연예 뒤통령 이진호가 정체를 밝혔다. 앞서 30대 남성 A 씨가 아내인 40대 여배우 B 씨의 목에 흉기를 찌른 살인미수 사건이 발생했다.

영상에서 연예 기자 출신 유튜버 이진호는 “2차 가해의 우려가 있어서 당사자가 누군지 어떤 배우인지 밝힐 수는 없다”고 조심스럽게 입을 열면서 B 씨의 정체에 대해 “대중들이 모두 알고 있는 톱스타급이나 이름만 들어도 다 알 수 있는 배우는 아니다”라고 밝혔다.

서울 용산구 이태원에서 발생한 40대 여배우 남편의 살인미수 사건이 도마 위에 오른 지금, 연예 뒤통령 이진호가 정체를 밝혔다. 앞서 30대 남성 A 씨가 아내인 40대 여배우 B 씨의 목에 흉기를 찌른 살인미수 사건이 발생했다.

이진호에 따르면 B 씨는 최근 주변 지인들도 모르게 극비리에 재혼했다.

서울 용산구 이태원에서 발생한 40대 여배우 남편의 살인미수 사건이 도마 위에 오른 지금, 연예 뒤통령 이진호가 정체를 밝혔다. 앞서 30대 남성 A 씨가 아내인 40대 여배우 B 씨의 목에 흉기를 찌른 살인미수 사건이 발생했다.

이진호는 “이 같은 상황 때문에 그간 방송을 통해 공개되거나 인터넷 상에 공개된 정보로는 추론이 불가하다. 지금 누구인지 설왕설래하고 있는 연하 남편을 둔 40대 배우는 모두 당사자가 아니다. 연하 남편의 존재 자체가 외부로 알려진 적이 없다. 그렇기 때문에 지금 뜻하지 않게 이름이 거론되거나 추론이 되고 있는 배우들은 모두 다 아니라는 걸 분명하게 말씀드린다”며 현재 언급되고 있는 배우들은 아무런 관련이 없다고 전했다.

서울 용산구 이태원에서 발생한 40대 여배우 남편의 살인미수 사건이 도마 위에 오른 지금, 연예 뒤통령 이진호가 정체를 밝혔다. 앞서 30대 남성 A 씨가 아내인 40대 여배우 B 씨의 목에 흉기를 찌른 살인미수 사건이 발생했다. 서울 용산구 이태원에서 발생한 40대 여배우 남편의 살인미수 사건이 도마 위에 오른 지금, 연예 뒤통령 이진호가 정체를 밝혔다. 앞서 30대 남성 A 씨가 아내인 40대 여배우 B 씨의 목에 흉기를 찌른 살인미수 사건이 발생했다.

이어 “B 씨가 이 같은 사안의 당사자가 본인이라는 걸 알려지길 원치 않는다. 여기서 정리가 됐다고 본다. 이 일의 당사자가 누군지 밝혀질 이유도 밝혀져서도 안 된다”라고 말했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 유튜브 ‘연예 뒤통령 이진호’ 캡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