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윤석열 대통령 “저녁에 시간 많으니 기업인들 자주 만나고 싶다”

2022년 6월 16일

(서울=연합인포맥스) 신윤우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은 정부와 기업을 구분할 필요가 없다면서, 언제든 기업인들을 만나 경제와 관련해 의논하겠다고 밝혔다.

(서울=연합인포맥스) 신윤우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은 정부와 기업을 구분할 필요가 없다면서, 언제든 기업인들을 만나 경제와 관련해 의논하겠다고 밝혔다. 윤 대통령은 16일 판교 제2테크노밸리 기업성장센터에서 열린 &

윤 대통령은 16일 판교 제2테크노밸리 기업성장센터에서 열린 ‘새정부 경제정책방향 발표 회의’에서 “정부는 기업이다. 민간주도, 기업주도와 같은 말을 많이 하지만 정부와 기업이 따로 존재하는 게 아니다”고 말했다고 대통령실 관계자가 전했다.

(서울=연합인포맥스) 신윤우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은 정부와 기업을 구분할 필요가 없다면서, 언제든 기업인들을 만나 경제와 관련해 의논하겠다고 밝혔다. 윤 대통령은 16일 판교 제2테크노밸리 기업성장센터에서 열린 &

윤 대통령은 기업인들과 같이 정책을 만드는 부분을 강조하며 “저녁 시간이 많이 비어있으니 기업인들께서 언제든 연락을 달라. 그러면 같이 도시락을 먹으며 경제문제에 대해 의논하겠다”고 언급했다.

(서울=연합인포맥스) 신윤우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은 정부와 기업을 구분할 필요가 없다면서, 언제든 기업인들을 만나 경제와 관련해 의논하겠다고 밝혔다. 윤 대통령은 16일 판교 제2테크노밸리 기업성장센터에서 열린 &

대통령실 관계자는 “윤 대통령이 ‘미국 항공모함에 미국 기업의 실력 하나하나가 담겼다. 국가도 기업의 노력이 담긴 결과물’이라고 말했다”며 “기업과 정부가 한 몸이라 할 정도로 같이 일해야 한다는 것을 강조하기 위해 한 말”이라고 설명했다.

윤 대통령은 경제 위기 극복을 위해 자신감을 가져야 한다고 강조했다.

(서울=연합인포맥스) 신윤우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은 정부와 기업을 구분할 필요가 없다면서, 언제든 기업인들을 만나 경제와 관련해 의논하겠다고 밝혔다. 윤 대통령은 16일 판교 제2테크노밸리 기업성장센터에서 열린 & (서울=연합인포맥스) 신윤우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은 정부와 기업을 구분할 필요가 없다면서, 언제든 기업인들을 만나 경제와 관련해 의논하겠다고 밝혔다. 윤 대통령은 16일 판교 제2테크노밸리 기업성장센터에서 열린 &

국민들이 다 함께 위기를 극복한다는 자신감을 가져야 위기를 극복할 수 있다며, 국민은 자신감을 갖고 정부는 해낼 역량이 있다는 것을 보여줘야 한다고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