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 스터디 카페에 걸려있다는 충격적인 공지문 정체 (+이유)

2022년 7월 5일

스터디 카페에 붙어 있는 ‘남자 중학생 출입 금지’ 공지문이 화제가 되고 있다.

스터디 카페에 붙어 있는 ‘남자 중학생 출입 금지’ 공지문이 화제가 되고 있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요즘 스터디 카페들의 공공의 적’이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해당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요즘 스터디 카페들의 공공의 적’이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해당 글에는 요즘 스터디 카페에 붙어있다는 공지문이 담겨 있어 눈길을 끌었다.

스터디 카페에 붙어 있는 ‘남자 중학생 출입 금지’ 공지문이 화제가 되고 있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요즘 스터디 카페들의 공공의 적’이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해당

공지문에는 ‘남자 중학생 입장금지 안내’라는 제목의 글이 담겨 있었다.

해당 스터디 카페 측은 “쾌적한 면학분위기를 위해 저희 카페에서는 2019. 6. 29부터 남자 중학생의 입장을 금지한다”라며 ‘단, 보호자 동반 시 입장 가능”이라고 전했다.

이어 “만일 남자 중학생이 입장 후 저에게 발각될 경우 즉시 퇴장처리되며 잔여 이용금액에 대한 환불도 불가함을 알려드린다”라고 알렸다.

스터디 카페에 붙어 있는 ‘남자 중학생 출입 금지’ 공지문이 화제가 되고 있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요즘 스터디 카페들의 공공의 적’이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해당

끝으로 “제가 학생증 제시를 요청드리면 손님 여러분께서는 반드시 응해주시기 바라며, 만일 제시하지 않을 경우 중학생으로 간주하여 퇴장처리토록 하겠다”라고 덧붙였다.

스터디 카페에 붙어 있는 ‘남자 중학생 출입 금지’ 공지문이 화제가 되고 있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요즘 스터디 카페들의 공공의 적’이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해당

해당 글이 올라오자, 많은 누리꾼들은 해당 공지문에 공감하는 반응을 보였다.

한 누리꾼은 “스터디 카페 알바하고 있는데 남자 중고등학생들이 진짜 극혐이다. 화장실에 물 묻힌 휴지 소변기나 바닥에 투척하는 애들도 있고 두 명 이상 무리가 형성되면 없던 용기가 생기는지 시설도 막 쓰고 소란도 막 피우고 껄렁거리면서 다닌다. 민원도 많이 들어와서 조용해 달라고 하면 특유의 가오로 말 듣지도 않는다”라고 말했다.

스터디 카페에 붙어 있는 ‘남자 중학생 출입 금지’ 공지문이 화제가 되고 있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요즘 스터디 카페들의 공공의 적’이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해당

이에 다른 누리꾼은 “사실 저도 타임머신타고 중학생 시절의 제 자신을 만난다면 진짜 팰 것 같다”라고 댓글을 남겨 웃음을 안겼다.

스터디 카페에 붙어 있는 ‘남자 중학생 출입 금지’ 공지문이 화제가 되고 있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요즘 스터디 카페들의 공공의 적’이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해당

다른 누리꾼들 역시 “생각해보면 중학교 때 피시방에서 떠든 것 같다”, “미성년자보다 낮은 미성숙자다” ,”본인들 스스로도 자제가 안 된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스터디 카페에 붙어 있는 ‘남자 중학생 출입 금지’ 공지문이 화제가 되고 있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요즘 스터디 카페들의 공공의 적’이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해당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연합뉴스, 온라인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