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중 ‘KBS 타투’ 공개해 모두를 놀라게 했던 유명인 (+사진)

2022년 7월 6일

‘KBS의 아들’ 팝핀현준이 ‘KBS 타투’를 자랑했다.

‘KBS의 아들’ 팝핀현준이 ‘KBS 타투’를 자랑했다. 6일 팝핀현준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KBS를 방문한 사진을 게재했다. 이와 함께 자신의 팔에 있는 KBS 타투를 공개해 누리꾼들의 눈길을

6일 팝핀현준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KBS를 방문한 사진을 게재했다.

이와 함께 자신의 팔에 있는 KBS 타투를 공개해 누리꾼들의 눈길을 끌었다.

‘KBS의 아들’ 팝핀현준이 ‘KBS 타투’를 자랑했다. 6일 팝핀현준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KBS를 방문한 사진을 게재했다. 이와 함께 자신의 팔에 있는 KBS 타투를 공개해 누리꾼들의 눈길을

팝핀현준은 “오늘은 KBS 왔습니다. KBS의 아들. KBS 관계자분들이 진짜 타투였냐며 놀라십니다. 네 이거 찐이에요”라고 글을 남겼다.

사진 속 팝핀현준은 KBS 조형물 앞에서 오른쪽 팔을 내밀며 포즈를 취하고 있었다.

팔에는 실제로 KBS 로고가 선명히 새겨져 있었다.

‘KBS의 아들’ 팝핀현준이 ‘KBS 타투’를 자랑했다. 6일 팝핀현준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KBS를 방문한 사진을 게재했다. 이와 함께 자신의 팔에 있는 KBS 타투를 공개해 누리꾼들의 눈길을

팝핀현준이 이렇게 KBS 타투를 직접 새긴 이유는 따로 있었다.

바로 지난 2020년 KBS 연예대상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한 후, ‘KBS의 아들’이라며 타투를 하겠다고 약속했기 때문이었다.

‘KBS의 아들’ 팝핀현준이 ‘KBS 타투’를 자랑했다. 6일 팝핀현준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KBS를 방문한 사진을 게재했다. 이와 함께 자신의 팔에 있는 KBS 타투를 공개해 누리꾼들의 눈길을

앞서 팝핀현준은 지난해 1월 KBS ‘아침마당’에 아내인 국악인 박애리와 함께 출연해 KBS 타투를 공개했다.

당시 아내 박애리는 “판박이가 아니고 진짜 타투다”라고 설명해 놀라움을 안겼다.

‘KBS의 아들’ 팝핀현준이 ‘KBS 타투’를 자랑했다. 6일 팝핀현준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KBS를 방문한 사진을 게재했다. 이와 함께 자신의 팔에 있는 KBS 타투를 공개해 누리꾼들의 눈길을

한편 팝핀현준의 KBS 타투를 접한 누리꾼들은 놀랍다는 반응을 보였다.

이들은 “진짜 신기하다”, “진짜 KBS의 아들이네요”, “KBS 회장님이 보시면 진짜 뿌듯해 하실 듯”, “와 이건 찐이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KBS의 아들’ 팝핀현준이 ‘KBS 타투’를 자랑했다. 6일 팝핀현준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KBS를 방문한 사진을 게재했다. 이와 함께 자신의 팔에 있는 KBS 타투를 공개해 누리꾼들의 눈길을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팝핀현준 인스타그램, ‘2020 KBS 연예대상’, KBS ‘아침마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