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 SNS 폭파시킨 ‘안동 칼부림’ 충격적인 현장 상황 (+CCTV)

2022년 7월 7일

경북 안동의 한 유흥가 거리에서 20대 남성이 술을 마시고 시비를 걸고 집단 구타를 벌이던 일행 중 한 명을 흉기로 살해하는 일이 벌어졌다.

경북 안동의 한 유흥가 거리에서 20대 남성이 술을 마시고 시비를 걸고 집단 구타를 벌이던 일행 중 한 명을 흉기로 살해하는 일이 벌어졌다. 7일 경북 안동경찰서는 지난 4일 오전 2시30분쯤 안동 시내 한 거리에서 자신을

7일 경북 안동경찰서는 지난 4일 오전 2시30분쯤 안동 시내 한 거리에서 자신을 폭행하던 무리 가운데 한 명을 살해한 혐의로 A씨에 대한 구속 영장을 신청했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끔찍한 살인 장면이 담긴 CCTV가 빠르게 확산돼 충격을 안기고 있다.

경북 안동의 한 유흥가 거리에서 20대 남성이 술을 마시고 시비를 걸고 집단 구타를 벌이던 일행 중 한 명을 흉기로 살해하는 일이 벌어졌다. 7일 경북 안동경찰서는 지난 4일 오전 2시30분쯤 안동 시내 한 거리에서 자신을

A씨는 이날 범행 장소 인근 술집에서 술을 마시다 포항에서 안동으로 놀러 온 대학생 B씨 등 5명과 시비가 붙었다.

A씨와 B씨 일행의 시비는 몸싸움으로 번졌고 이들의 몸싸움은 길거리까지 이어졌다.

경북 안동의 한 유흥가 거리에서 20대 남성이 술을 마시고 시비를 걸고 집단 구타를 벌이던 일행 중 한 명을 흉기로 살해하는 일이 벌어졌다. 7일 경북 안동경찰서는 지난 4일 오전 2시30분쯤 안동 시내 한 거리에서 자신을

경북 안동의 한 유흥가 거리에서 20대 남성이 술을 마시고 시비를 걸고 집단 구타를 벌이던 일행 중 한 명을 흉기로 살해하는 일이 벌어졌다. 7일 경북 안동경찰서는 지난 4일 오전 2시30분쯤 안동 시내 한 거리에서 자신을

이 과정에서 A씨는 B씨 일행에게 집단 구타를 당하다가 인근 편의점에 뛰어들어 날카로운 흉기를 구입했고 자신을 계속 거칠게 밀치던 B씨의 목을 향해 휘둘렀다.

B씨는 그 자리에서 피를 많이 흘리며 쓰러졌고 결국 사망했다.

경북 안동의 한 유흥가 거리에서 20대 남성이 술을 마시고 시비를 걸고 집단 구타를 벌이던 일행 중 한 명을 흉기로 살해하는 일이 벌어졌다. 7일 경북 안동경찰서는 지난 4일 오전 2시30분쯤 안동 시내 한 거리에서 자신을

경북 안동의 한 유흥가 거리에서 20대 남성이 술을 마시고 시비를 걸고 집단 구타를 벌이던 일행 중 한 명을 흉기로 살해하는 일이 벌어졌다. 7일 경북 안동경찰서는 지난 4일 오전 2시30분쯤 안동 시내 한 거리에서 자신을

경찰은 A씨와 피해자 일행의 진술, CCTV 등을 토대로 정확한 범행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경북 안동의 한 유흥가 거리에서 20대 남성이 술을 마시고 시비를 걸고 집단 구타를 벌이던 일행 중 한 명을 흉기로 살해하는 일이 벌어졌다. 7일 경북 안동경찰서는 지난 4일 오전 2시30분쯤 안동 시내 한 거리에서 자신을

경찰 관계자는 “온라인 상에 피의자와 피해자 신상에 관련한 확인되지 않은 내용이 확산되고 있지만 이는 사실이 아니다”라며 “평범한 대학생들이 안동에 놀러와 술을 마시다 옆 테이블과 시비가 붙었고 피의자도 우발적으로 범행을 저지른 것”이라고 전했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