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윤석열 대통령 “아베 전 총리는 존경받는 인물..이번 사건 용납 못한다” 애도

2022년 7월 8일

윤석열 대통령은 8일 선거 유세 중 총격으로 별세한 아베 신조 전 총리의 유족에게 조전을 보냈다.

윤석열 대통령은 8일 선거 유세 중 총격으로 별세한 아베 신조 전 총리의 유족에게 조전을 보냈다. 대통령실 대변인실에 따르면 윤 대통령은 이날 조전에서 “일본 헌정 사상 최장수 총리이자 존경받는 정치가를 잃

대통령실 대변인실에 따르면 윤 대통령은 이날 조전에서 “일본 헌정 사상 최장수 총리이자 존경받는 정치가를 잃은 유가족과 일본 국민에게 애도와 위로의 뜻을 전한다”고 밝혔다.

윤석열 대통령은 8일 선거 유세 중 총격으로 별세한 아베 신조 전 총리의 유족에게 조전을 보냈다. 대통령실 대변인실에 따르면 윤 대통령은 이날 조전에서 “일본 헌정 사상 최장수 총리이자 존경받는 정치가를 잃

그러면서 윤 대통령은 “아베 총리를 사망케 한 총격 사건은 용납 못하는 범죄행위”라면서 깊은 충격을 표시했다.

윤석열 대통령은 8일 선거 유세 중 총격으로 별세한 아베 신조 전 총리의 유족에게 조전을 보냈다. 대통령실 대변인실에 따르면 윤 대통령은 이날 조전에서 “일본 헌정 사상 최장수 총리이자 존경받는 정치가를 잃

한편 아베 전 총리는 이날 오전 11시30분경 일본 나라현 나라시에서 참의원 선거를 앞두고 가두 유세를 하다 용의자 야마가미 데쓰야가 쏜 총에 맞고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던 중 숨졌다.

윤석열 대통령은 8일 선거 유세 중 총격으로 별세한 아베 신조 전 총리의 유족에게 조전을 보냈다. 대통령실 대변인실에 따르면 윤 대통령은 이날 조전에서 “일본 헌정 사상 최장수 총리이자 존경받는 정치가를 잃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연합뉴스, 온라인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