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소 17cm, 커지면 29cm” 너무 커서 하의 3장씩 입고 다니는 남자가 여자 만나자 벌어진 일

2022년 7월 12일

흔히 남성들 사이에서는 ‘중요부위’의 크기가 크면 좋을 것이라는 이야기가 많다.

실제 크기가 큰 사람들이 잠자리에서도 능력을 발휘하고, 여성들을 만족시킨다는 이야기는 오래 전부터 온라인상에서 이야기가 나온 바 있고, 사실이라는 측면도 있다.

흔히 남성들 사이에서는 ‘중요부위’의 크기가 크면 좋을 것이라는 이야기가 많다. 실제 크기가 큰 사람들이 잠자리에서도 능력을 발휘하고, 여성들을 만족시킨다는 이야기는 오래 전부터 온라인상에서

하지만 최근 크기가 커서 오히려 여자 관계가 고민이 되어버린 남성의 사연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얼마 전 실제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글을 작성한 남성 A 씨.

흔히 남성들 사이에서는 ‘중요부위’의 크기가 크면 좋을 것이라는 이야기가 많다. 실제 크기가 큰 사람들이 잠자리에서도 능력을 발휘하고, 여성들을 만족시킨다는 이야기는 오래 전부터 온라인상에서 흔히 남성들 사이에서는 ‘중요부위’의 크기가 크면 좋을 것이라는 이야기가 많다. 실제 크기가 큰 사람들이 잠자리에서도 능력을 발휘하고, 여성들을 만족시킨다는 이야기는 오래 전부터 온라인상에서

A 씨는 “직설적으로 말하면 발기 전 15~17cm 정도이고, 발기 후에는 컨디션에 따라 26~29cm 정도다”라고 말했다.

이어 “중학교 떄부터 남들과 다르다는 것을 알았고, 친구들 사이에서 놀림감이 됐다. 여러 사람에게 둘러싸여 성희롱을 당한 적도 있다”며 과거에 대해 토로하기도 했다.

흔히 남성들 사이에서는 ‘중요부위’의 크기가 크면 좋을 것이라는 이야기가 많다. 실제 크기가 큰 사람들이 잠자리에서도 능력을 발휘하고, 여성들을 만족시킨다는 이야기는 오래 전부터 온라인상에서 흔히 남성들 사이에서는 ‘중요부위’의 크기가 크면 좋을 것이라는 이야기가 많다. 실제 크기가 큰 사람들이 잠자리에서도 능력을 발휘하고, 여성들을 만족시킨다는 이야기는 오래 전부터 온라인상에서

특히 A 씨는 남다른 크기 때문에 대중목욕탕에 가는 것조차 힘들 정도로 ‘트라우마’가 생겼고, 일상 생활에서도 불편한 점이 이만저만이 아니라고 밝혔다.

너무 큰 크기 때문에 심지어 속옷을 3장씩 입고 다녀야 할 정도.

흔히 남성들 사이에서는 ‘중요부위’의 크기가 크면 좋을 것이라는 이야기가 많다. 실제 크기가 큰 사람들이 잠자리에서도 능력을 발휘하고, 여성들을 만족시킨다는 이야기는 오래 전부터 온라인상에서 흔히 남성들 사이에서는 ‘중요부위’의 크기가 크면 좋을 것이라는 이야기가 많다. 실제 크기가 큰 사람들이 잠자리에서도 능력을 발휘하고, 여성들을 만족시킨다는 이야기는 오래 전부터 온라인상에서

A 씨는 “여자들과 관계에서도 너무 힘든 기억도 많은데, 20살 때 만난 여자친구와 처음 잠자리를 했을 때 여자친구가 처음에 기겁을 했고, 여친이 너무 아파하고 싫어해서 축소 수술까지 생각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대학병원에 갔는데 축소 수술은 불가능하다고 했고, 한 대학병원에서는 기록으로 남기고 싶다며 정밀검사 및 사진촬영까지 요구했다”고 폭로했다.

흔히 남성들 사이에서는 ‘중요부위’의 크기가 크면 좋을 것이라는 이야기가 많다. 실제 크기가 큰 사람들이 잠자리에서도 능력을 발휘하고, 여성들을 만족시킨다는 이야기는 오래 전부터 온라인상에서

A 씨는 “남자들은 농담삼아 와 크면 여자들한테 인기 정말 많겠다고 하지만 너무 스트레스가 크다. 여자들이 싫어한다”고 토로했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