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장마로 ‘비 폭탄’ 맞은 경기도 광명 현재 상황 (+사진 추가)

2022년 7월 13일

장마 시즌으로 인해 경기 지역에 폭우가 쏟아지는 가운데 KTX 광명역 일부가 토사와 흙탕물로 침수되는 일이 발생했다.

장마 시즌으로 인해 경기 지역에 폭우가 쏟아지는 가운데 KTX 광명역 일부가 토사와 흙탕물로 침수되는 일이 발생했다. 13일 코레일에 따르면 이날 오후 2시쯤 광명역 인근 신안산선 철로 공사 현장에서 다량의 토사와 흙탕

13일 코레일에 따르면 이날 오후 2시쯤 광명역 인근 신안산선 철로 공사 현장에서 다량의 토사와 흙탕물이 광명역사로 흘러 들어왔다.

장마 시즌으로 인해 경기 지역에 폭우가 쏟아지는 가운데 KTX 광명역 일부가 토사와 흙탕물로 침수되는 일이 발생했다. 13일 코레일에 따르면 이날 오후 2시쯤 광명역 인근 신안산선 철로 공사 현장에서 다량의 토사와 흙탕

1층에서 흘러 들어온 흙탕물은 계단과 승강기 등을 통해 지하 1층을 지나 승강장이 있는 지하 2층까지 내려갔다.

이에 일부 승차장과 승객 대기실 등이 물에 침수됐다.

장마 시즌으로 인해 경기 지역에 폭우가 쏟아지는 가운데 KTX 광명역 일부가 토사와 흙탕물로 침수되는 일이 발생했다. 13일 코레일에 따르면 이날 오후 2시쯤 광명역 인근 신안산선 철로 공사 현장에서 다량의 토사와 흙탕

이로 인해 승객들이 물에 잠긴 승차장을 피해 다른 입구로 돌아서 탑승해야 하는 등 불편을 겪었다.

그러나 열차 운행 지연 등은 다행히 발생하지 않았다.

장마 시즌으로 인해 경기 지역에 폭우가 쏟아지는 가운데 KTX 광명역 일부가 토사와 흙탕물로 침수되는 일이 발생했다. 13일 코레일에 따르면 이날 오후 2시쯤 광명역 인근 신안산선 철로 공사 현장에서 다량의 토사와 흙탕

코레일 관계자는 “원인을 알 수 없는 이유로 흙탕물이 쏟아졌지만, 열차 운행에는 지장이 없는 상황”이라고 전했다.

장마 시즌으로 인해 경기 지역에 폭우가 쏟아지는 가운데 KTX 광명역 일부가 토사와 흙탕물로 침수되는 일이 발생했다. 13일 코레일에 따르면 이날 오후 2시쯤 광명역 인근 신안산선 철로 공사 현장에서 다량의 토사와 흙탕

그러면서 “흙탕물이 처음 유입된 경로를 막고 직원들을 동원해 고인 물을 빼내는 작업을 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장마 시즌으로 인해 경기 지역에 폭우가 쏟아지는 가운데 KTX 광명역 일부가 토사와 흙탕물로 침수되는 일이 발생했다. 13일 코레일에 따르면 이날 오후 2시쯤 광명역 인근 신안산선 철로 공사 현장에서 다량의 토사와 흙탕

한편 이날 광명역 일대에는 시간당 최대 20㎜가 넘는 많은 폭우가 쏟아졌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