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생방송 중 ’20억 원’ 복권 당첨돼 난리 난 스트리머 (+상황)

2022년 7월 14일

인터넷 방송을 진행하던 트위치 스트리머 꽃팔이가 20억 원어치 복권에 당첨됐다.

인터넷 방송을 진행하던 트위치 스트리머 꽃팔이가 20억 원어치 복권에 당첨됐다. 지난 13일 스트리머 꽃팔이는 자신이 운영하는 꽃집에서 시청자들과 소통 방송을 진행했다.

지난 13일 스트리머 꽃팔이는 자신이 운영하는 꽃집에서 시청자들과 소통 방송을 진행했다.

이날 그는 방송을 진행하던 중, 즉석 복권을 긁더니 “나 진짜 됐다”라며 비명을 질렀다.

인터넷 방송을 진행하던 트위치 스트리머 꽃팔이가 20억 원어치 복권에 당첨됐다. 지난 13일 스트리머 꽃팔이는 자신이 운영하는 꽃집에서 시청자들과 소통 방송을 진행했다.

꽃팔이는 화면에 직접 당첨된 즉석 복권을 비췄다. 그는 20억 원을 수령할 수 있었다.

꽃팔이는 “이거 봐라. 어떡해 정말 미치겠다”라며 울부짖었다.

인터넷 방송을 진행하던 트위치 스트리머 꽃팔이가 20억 원어치 복권에 당첨됐다. 지난 13일 스트리머 꽃팔이는 자신이 운영하는 꽃집에서 시청자들과 소통 방송을 진행했다.

이후 꽃팔이는 한동안 감정을 주체하지 못했다.

이후 마음을 추스른 뒤 “하루 도네이션(후원) 하나 안 올 때도 많았는데, 내가 재밌어서 방송 10시간씩 해왔다”라며 “당첨 금액에서 세금 떼고 하면 10억 초반 정도 수령할 것 같다”라고 말했다.

인터넷 방송을 진행하던 트위치 스트리머 꽃팔이가 20억 원어치 복권에 당첨됐다. 지난 13일 스트리머 꽃팔이는 자신이 운영하는 꽃집에서 시청자들과 소통 방송을 진행했다.

그러면서 “꼭 내 방송 평소에 보지도 않은 사람들이 번 돈을 다 복권 긁는 곳에 쓴 것처럼 말한다. 그래도 상관 없다. 기분 좋다”라고 덧붙였다.

인터넷 방송을 진행하던 트위치 스트리머 꽃팔이가 20억 원어치 복권에 당첨됐다. 지난 13일 스트리머 꽃팔이는 자신이 운영하는 꽃집에서 시청자들과 소통 방송을 진행했다.

내용을 접한 누리꾼들은 부럽다는 반응을 쏟아냈다.

이들은 “와 레전드다”, “진짜 부럽다”, “일단 지금 꽃집은 접으셔야겠다”, “20억원 당첨자가 스트리머고 복권 생중계를 할 확률은..”, 너무 부럽다”, “신상 정보 안 알려지게 조심해야 할 듯” 등의 댓글을 남겼다.

인터넷 방송을 진행하던 트위치 스트리머 꽃팔이가 20억 원어치 복권에 당첨됐다. 지난 13일 스트리머 꽃팔이는 자신이 운영하는 꽃집에서 시청자들과 소통 방송을 진행했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연합뉴스, 트위치 캡처, 온라인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