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에서 8살 아이가 개한테 잡아먹히고 있었습니다” (+CCTV)

2022년 7월 15일

반려동물 관련한 사고 중 가장 아찔한 사고는 ‘개물림’ 사고일 것이다.

반려동물 관련한 사고 중 가장 아찔한 사고는 ‘개물림’ 사고일 것이다. 지난 몇 년 동안 끊임없이 국내에서 개물림 사고가 발생하고 있지만, 여전히 이와 관련한 처벌은 사람들이 납득할 정도는 아니다.

지난 몇 년 동안 끊임없이 국내에서 개물림 사고가 발생하고 있지만, 여전히 이와 관련한 처벌은 사람들이 납득할 정도는 아니다.

최근 개물림 사고에 대한 처벌이 강화되어야 한다는 주장에 힘을 실어주는 CCTV 영상이 하나 공개돼 충격을 안겨주고 있다.

반려동물 관련한 사고 중 가장 아찔한 사고는 ‘개물림’ 사고일 것이다. 지난 몇 년 동안 끊임없이 국내에서 개물림 사고가 발생하고 있지만, 여전히 이와 관련한 처벌은 사람들이 납득할 정도는 아니다.

지난 14일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개에게 잡아먹히는 8살 아이”라는 제목으로, 울산의 한 아파트 단지에서 촬영된 CCTV 영상이 공개됐다.

영상 속 8살 아이는 검은색 개에게 쫓기며 도망치다가 결국 넘어져 공격을 당하고 있었다.

반려동물 관련한 사고 중 가장 아찔한 사고는 ‘개물림’ 사고일 것이다. 지난 몇 년 동안 끊임없이 국내에서 개물림 사고가 발생하고 있지만, 여전히 이와 관련한 처벌은 사람들이 납득할 정도는 아니다.

일부 사람들이 지나갔지만 도와주지 않았고, 아이는 그 자리에서 힘없이 개에게 공격을 당했다. 개는 아이의 목을 물어뜯었고, 마치 실제 사냥을 하는 듯한 모습이었다.

다행히 지나가던 택배기사가 개를 쫓아내 아이를 구할 수 있었지만, 아이는 목에 심한 상처를 입었고 잠깐은 의식을 잃은 듯했다.

반려동물 관련한 사고 중 가장 아찔한 사고는 ‘개물림’ 사고일 것이다. 지난 몇 년 동안 끊임없이 국내에서 개물림 사고가 발생하고 있지만, 여전히 이와 관련한 처벌은 사람들이 납득할 정도는 아니다.

해당 택배기사는 SBS ‘비디오머그’에서 당시 상황에 대해 “배달을 하고 내려오는데, 애가 완전히 대자로 뻗어 가지고 온몸에 피가 흐르는데 시커먼 개가 애 몸을 물고 막 흔들고 있더라”라고 말했다.

이어 “개가 물어뜯는 게 아니고 진짜 잡아먹고 있는 상황이었다”고 표현했다.

반려동물 관련한 사고 중 가장 아찔한 사고는 ‘개물림’ 사고일 것이다. 지난 몇 년 동안 끊임없이 국내에서 개물림 사고가 발생하고 있지만, 여전히 이와 관련한 처벌은 사람들이 납득할 정도는 아니다.

그는 “개를 잡아야 견주도 잡을 거고, 어떤 아저씨 한 분이 도와주시더라. 옆에 보면 공원이 있다. 양쪽에서 (개가) 못 나가도록 그 아저씨랑 나랑 막았다”고 설명했다.

아이 아버지는 “생명에 지장이 없다고 보도됐는데 생명에 지장이 있다. 목을 자근자근 다 씹어놨다”며 “택배 기사 아니었으면 현장 즉사였다”고 토로했다.

반려동물 관련한 사고 중 가장 아찔한 사고는 ‘개물림’ 사고일 것이다. 지난 몇 년 동안 끊임없이 국내에서 개물림 사고가 발생하고 있지만, 여전히 이와 관련한 처벌은 사람들이 납득할 정도는 아니다. 반려동물 관련한 사고 중 가장 아찔한 사고는 ‘개물림’ 사고일 것이다. 지난 몇 년 동안 끊임없이 국내에서 개물림 사고가 발생하고 있지만, 여전히 이와 관련한 처벌은 사람들이 납득할 정도는 아니다.

그러면서 “그 개를 119에서 포획해서 보호소에 맡겼는데 이후 견주가 다시 찾아갔다”며 “경찰서에서 사후 조치가 너무 미비하다”고 전하기도 했다.

이에 대해 경찰 측은 “견주는 과실치상 혐의로 입건해 수사 중이고, 해당 개에 대한 처리는 피해 아동 보호자의 주장과 별개로 사안이 중대해 관련 절차에 따라 ‘권리 포기 각서’ 및 검찰에 압수물 폐기처리 요청 등의 절차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 SBS 비디오머그 캡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