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우 때문에 옆집 여자들 은밀한 사생활 다 공개됐습니다” (+카톡, 사진)

2022년 8월 9일

8일과 9일에 걸쳐 수도권 중부지방에 막대한 양의 폭우가 쏟아지는 가운데, 예상치 못한 피해 사례가 나타나고 있다.

서울, 인천, 경기 등 수도권 지역에 300~350mm에 가까운 비가 내리며 폭우 피해가 속출하고 있다.

실제 인천 부평과 주안역 일대는 도로까지 침수돼 피해가 극심하며, 서울 이수역과 강남역까지 침수된 것으로 확인됐다.

심지어 이수역은 침수 피해로 인해 역 내 건물이 붕괴되기도 했고, 강남역 역시 차량 이동이 완전히 막히고 대중교통 이동이 불가능해졌을 정도로 피해가 심각한 것으로 드러났다.

8일과 9일에 걸쳐 수도권 중부지방에 막대한 양의 폭우가 쏟아지는 가운데, 예상치 못한 피해 사례가 나타나고 있다. 서울, 인천, 경기 등 수도권 지역에 300~350mm에 가까운 비가 내리며 폭우 피해가 속출하고 있다.

그야말로 ‘역대급’ 폭우로 인해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에도 침수 피해 사례가 올라오고 있는 지금, 자신의 집에 옆집 여성들의 사생활이 담긴 물품들이 떠내려왔다는 카카오톡 대화 메시지가 공개돼 눈길을 끌고 있다.

8일과 9일에 걸쳐 수도권 중부지방에 막대한 양의 폭우가 쏟아지는 가운데, 예상치 못한 피해 사례가 나타나고 있다. 서울, 인천, 경기 등 수도권 지역에 300~350mm에 가까운 비가 내리며 폭우 피해가 속출하고 있다.

한 남성은 자신의 옆집에 사는 여성들의 집이 폭우 때문에 막대한 피해를 입었다며, 자신의 집에 집 안에 있던 물품들이 떠내려왔다고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 속에는 여성들의 의류뿐만 아니라 속옷과, 성생활 도구까지 떠내려온 것으로 확인됐다.

남성은 “침수나서 신발하고 다 떠내려오는데 딜도도 떠내려왔다”며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을 본 누리꾼들은 “진짜 이건 예상치도 못한 피해다” “여자들 너무 불쌍하다” “어떻게 저런 일이 벌어질 수 있는 것이냐”는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