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혼 4일 만에 이혼했다는 유명 배우

2019년 9월 2일

할리우드 유명 배우 니콜라스 케이지(55)가 결혼 4일 만에 이혼한 사실이 재조명되고 있다.

결혼 4일 만에 이혼했다는 유명 배우

CNN 등 미국 매체에 따르면 니콜라스 케이지는 지난 3월 미국 네바다주 라스베이거스 연방지방법원에 한 일본인 여성과의 혼인을 신고했지만 4일 만에 무효 확인 신청서를 제출했다.

그와 짧은 결혼 생활을 했던 일본인 여성은 메이크업 아티스트인 코이케 에리카로 알려졌다. 두 사람은 지난해 4월 푸에르토리코 여행에서 만나 교제를 시작했다.

결혼 4일 만에 이혼했다는 유명 배우

이번은 니콜라스 케이지의 4번째 혼인이었다. 1995년 배우 패트리샤 아켓과 결혼했지만 6년 만인 2001년 이혼했고, 이듬해 앨비스 프레슬리의 딸 리사마리 프레슬리와 결혼했지만 4개월 만에 헤어졌다.

2004년 한국인 앨리스 킴과 결혼하며 국내 팬들로부터 ‘케서방’이라는 별명까지 얻었으나 2016년 두 사람은 갈라섰다.

결혼 4일 만에 이혼했다는 유명 배우

보도에 따르면 에리카와 혼인 신고할 당시 니콜라스 케이지는 만취 상태였고, 이날 두 사람은 거리에서 소리를 지르며 말싸움을 한 것으로 전해졌다.

결혼 4일 만에 이혼했다는 유명 배우

일각에서는 지난달 오스트리아 비엔나의 한 호텔에서 함께 포착된 여성과 니콜라스 케이지의 관계가 이번 파경에 영향을 미쳤을 가능성도 점치고 있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데일리메일, AP 뉴스, 온라인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