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동민이 ‘여고딩’한테 번호 물어본 후 시청자 게시판 상황…

2019년 9월 3일

개그맨 장동민이 방송 프로그램에서 미성년자에게 전화번호를 달라고 발언해 논란이 일고 있다.

장동민이 '여고딩'한테 번호 물어본 후 시청자 게시판 상황...

지난 1일 방송된 tvN 예능 프로그램 ‘플레이어’에 출연한 장동민은 18세 하선호 양의 랩을 들었다.

그는 쇼미더머니에서 하는 것처럼 합격 목걸이를 들고 “원해요?”라고 물었다.

장동민이 '여고딩'한테 번호 물어본 후 시청자 게시판 상황...

하선호 양이 “주세요”라고 대답하자 장동민은 “저도 전화번호 원해요”라고 요구했다.

그러자 하선호 양은 “저 18살인데”라고 당황해했고, 나이를 들은 장동민은 “탈락”이라고 외치며 하 양을 떨어뜨렸다.

장동민이 '여고딩'한테 번호 물어본 후 시청자 게시판 상황...

플레이어 제작진은 ‘하선호, 번호 안 줘서 탈락’이라는 자막을 내보내기도 했다.

방송 후 장동민은 미성년자에게 부적절한 언행을 했다며 엄청난 비난에 시달리고 있다.

장동민이 '여고딩'한테 번호 물어본 후 시청자 게시판 상황... 장동민이 '여고딩'한테 번호 물어본 후 시청자 게시판 상황...

누리꾼들은 “아무리 웃기려고 해도 저건 좀” “장동민 또 논란이네”라며 그를 질타했고, 플레이어 시청자 게시판에는 장동민의 하차를 요구하는 글들이 엄청나게 올라오고 있는 상황이다.

장동민이 '여고딩'한테 번호 물어본 후 시청자 게시판 상황...

그러나 다른 누리꾼들은 “그냥 웃기려고 한 것일 뿐이다” “설마 미성년자란 사실을 알고 저랬겠냐”는 반응을 보이기도 했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tvN ‘플레이어’, 온라인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