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렇게 욕 먹고도 MC몽이 요즘 준비한다는 일…

2019년 9월 9일

병역기피 논란에 휩싸였던 가수 MC몽의 근황이 공개돼 논란이 예상된다.

그렇게 욕 먹고도 MC몽이 요즘 준비한다는 일...

9일 MC몽 측 한 관계자에 따르면 MC몽은 오는 10월25일 서울 광장동 예스24라이브홀에서 단독 콘서트를 연다. 관계자는 ‘향후 복귀를 위한 콘서트 개최냐’는 물음에 “정해진 것은 없다”라고 답했다.

그렇게 욕 먹고도 MC몽이 요즘 준비한다는 일...

이로써 MC몽은 지난 2016년 콘서트 이후 3년만에 단독 콘서트를 개최한다.

그렇게 욕 먹고도 MC몽이 요즘 준비한다는 일...

앞서 MC몽은 지난 2010년 병역 기피 혐의로 논란의 대상이 돼 대중의 질타를 받았다. 당시 MC몽은 법원으로부터 무혐의를 받았으나 이후 방송 활동은 지양하고 있다.

한편 MC몽은 지난 7월 가수 김종국의 콘서트에 깜짝 등장해 논란이 된 바 있다.

당시 그는 노래 중간 토크를 하면서 “종국이형이랑 평양냉면을 먹으러 가면 갈비찜을 시킨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종국이형이 사람들 많은데 큰 소리로 ‘야 이 XX야 너는 이빨도 약하니까 꼭꼭 씹어먹어’라고 한다”고 장난스럽게 말했다.

그렇게 욕 먹고도 MC몽이 요즘 준비한다는 일...

자신을 둘러싼 ‘발치’ 논란을 간접적으로 언급한 것이다. MC몽은 지난 2010년 고의 발치로 인한 병역 기피 혐의로 재판을 받았으며, 이후 어떠한 방송 활동도 하지 못한 채 음원만 발매하고 있다.

그렇게 욕 먹고도 MC몽이 요즘 준비한다는 일...

이를 본 누리꾼들은 “시간 지났다고 슬슬 까부네” “진짜 생각없이 말한다” “농담도 선을 지켜라”라며 MC몽을 질타했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연합뉴스, 온라인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