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려견 영상 공개 후 욕 먹고 있는 유명 BJ녀..

2019년 9월 10일

아프리카 TV에서 활동하고 있는 유명 BJ가 반려동물 학대 논란에 휩싸였다.

반려견 영상 공개 후 욕 먹고 있는 유명 BJ녀..

지난 8일 BJ 서윤은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반려견 ‘쩌누’가 나오는 영상을 공개했다.

BJ 서윤은 “쩌누는 쇼독이라는 대회를 나가야 하는 도베르만이다”라고 소개했다.

반려견 영상 공개 후 욕 먹고 있는 유명 BJ녀..

서윤은 지난 6월 2개월 된 쩌누를 입양했다.

반려견 영상 공개 후 욕 먹고 있는 유명 BJ녀..

쩌누는 귀를 자르는 ‘단이 수술’을 받은 상태였다. 주로 도베르만, 슈나우저, 미니핀 등 견종들이 받는 수술이며, 꼬리를 자르는 ‘단미 수술’과 마찬가지로 동물 학대 논란에서 자유롭지 못한 수술이다.

반려견 영상 공개 후 욕 먹고 있는 유명 BJ녀.. 반려견 영상 공개 후 욕 먹고 있는 유명 BJ녀..

실제 단이·단미 수술은 프랑스와 이탈리아 등 유럽권 국가에서는 불법으로 금지하고 있기도 하다.

수술의 심각한 부작용도 있다. 단이·단미 수술 시 신경 종양이 발생할 수 있다. 또 반려견이 신체 일부를 잃음으로써 상실감·우울감 등이 나타날 수 있다.

반려견 영상 공개 후 욕 먹고 있는 유명 BJ녀..

서윤의 영상을 본 팬들은 “동물학대 영상을 그대로 올리냐” “진짜 생각없다” “문제를 인지해달라”며 비난 댓글을 올렸다.

논란이 불거지자 서윤은 해당 영상을 유튜브에서 삭제했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BJ 서윤 유튜브, 온라인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