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정국이랑 열애설 터진 여성의 정체 ㄷㄷ

2019년 9월 17일

방탄소년단 정국이 열애설에 휩싸였다.

17일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방탄소년단 정국으로 보이는 남성이 거제도에서 한 여성을 끌어안고 있는 사진이 올라왔다.

오늘 정국이랑 열애설 터진 여성의 정체 ㄷㄷ

이를 본 누리꾼들은 “정국이 여자친구랑 거제도에 간 것이 아니냐”고 열애설을 제기했다.

사진 속 남성은 다정하게 여성을 뒤에서 안고 있는 모습이었다.

오늘 정국이랑 열애설 터진 여성의 정체 ㄷㄷ

사진 속 남성이 정국이라고 누리꾼들이 주장하는 근거는 그의 ‘타투’다.

또 다른 일부 팬들은 정국의 손에 새겨진 타투를 거론하며 열애설을 뒷받침했다. 정국이 손에 있는 타투는 방탄소년단의 팬클럽 ‘ARMY’와 그를 상징하는 왕관이 새겨져 있다.

오늘 정국이랑 열애설 터진 여성의 정체 ㄷㄷ 오늘 정국이랑 열애설 터진 여성의 정체 ㄷㄷ

특이한 점은 손가락에 있는 영어다. 손등에 새겨진 ‘ARMY’위에 ‘MJ’가 새겨져있다. 팬들은 ‘MJ’라는 이니셜이 정국 열애설 상대 여성의 이니셜이라고 주장하며 두 사람이 연인 관계라고 강조했다.

아울러 사진 속 여성 역시 타투이스트인 것으로 알려져 열애설이 더욱 불거진 상태다.

그러나 일각에서는 남성이 래퍼 해쉬스완이 아니냐는 의혹을 제기하기도 했다. 이에 대해 해쉬스완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이거 나 아니다. 너무 많이들 물어봐서”라며 부인했다.

오늘 정국이랑 열애설 터진 여성의 정체 ㄷㄷ 오늘 정국이랑 열애설 터진 여성의 정체 ㄷㄷ

한편 정국이 속한 방탄소년단은 데뷔 후 첫 장기 휴가를 끝내고 지난 16일 출국했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