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경이 ‘호스트바’에 가서 남자 만난 후 벌어진 일

2019년 10월 25일

배우 하나경이 자신이 30대 데이트 폭력 여배우라는 사실을 밝히면서 ‘호스트바’에서 남자친구를 만났던 상황을 자세히 설명했다.

하나경이 '호스트바'에 가서 남자 만난 후 벌어진 일

지난 24일 하나경은 자신의 아프리카TV 생방송에서 논란이 된 데이트 폭력 30대 여배우 H 씨가 자신이라고 인정했다.

하나경은 “기사에 나오는 인물이 내가 맞다. 그러나 기사가 과대포장 돼서 여러분들이 오해할 수 있는 부분을 말씀드리려고 한다”고 말했다.

하나경이 '호스트바'에 가서 남자 만난 후 벌어진 일

이어 자신이 호스트바에서 남자친구를 만났던 상황을 밝혔다.

그는  “2017년 7월에 호스트바에서 전 남자친구를 처음 만났다”라고 말하며 “내가 놀러간 것이 아니라 아는 여자 지인이 초대해서 간 자리였다“고 호스트바에 간 이유를 설명했다.

하나경이 '호스트바'에 가서 남자 만난 후 벌어진 일

아울러 “이후 남자친구와 교제를 시작했고, 2017년 11월부터 전 남자친구와 동거를 했다. 외로웠다. “전 남자친구를 너무 사랑했다. 월세도 내가 더 많이 냈고, 2018년 1월 중국으로 어학연수를 가고 싶다고 해서 연수 비용도 도와주고 마사지나 먹는 것도 도와줬다”라고 주장했다.

특히 자신이 폭행과 협박을 한 사실이 억울하다고 말했다. 하나경은 “기사처럼 2018년 10월 식당에서 말다툼을 했다. 그 후 전 남자 친구가 나갔고, 전화도 안 받아서 집으로 갔다. 그런데 그 친구가 택시에서 내렸고, 나는 그에게 차에 타라고 했다. 하지만 무시하고 가길래 쫓아갔다. 그때 그가 돌연 내 차 앞으로 와서 급정거를 했다. 그랬더니 씨익 웃으면서 놀란 척 연기를 하더라”며 “이후 집에서 전 남자 친구를 만나 이 상황에 대해 실랑이를 벌였다. 경찰에 신고하려고 하길래 하지 말라고 하면서 다툼이 있었고, 경찰이 오니까 헐리우드 액션을 했다. 그래서 나는 해명했고, 경찰에 블랙박스 영상도 제출했다”고 말했다.

하나경이 '호스트바'에 가서 남자 만난 후 벌어진 일 하나경이 '호스트바'에 가서 남자 만난 후 벌어진 일

심지어 자신이 폭행 피해자라고 말하면서 “그 사람에게 맞는 동영상이 있다. 하지만 그 친구를 너무 사랑하고, 결혼할 사람으로 생각해서 고소를 안 했다. 저는 사랑한 죄밖에 없다”고 눈물을 흘렸다.

앞서 서울중앙지법 형사8단독 변성환 부장판사는 특수협박, 특수폭행, 명예훼손 등으로 기소된 하나경에게 징역 8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하나경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