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백 현장에서 MC몽이 직접 밝힌 현재 ‘치아 상태’

2019년 10월 25일

긴 공백을 깨고 컴백한 가수 MC몽이 논란이 된 자신의 치아에 대해 직접 언급했다.

컴백 현장에서 MC몽이 직접 밝힌 현재 '치아 상태'

25일 오후 서울 광장동 예스24 라이브홀에서 MC몽의 8번째 정규 앨범 ‘채널8’ 발매 기념 음감회가 열렸다.

MC몽이 공식석상에 모습을 드러낸 것은 2010년 고의 발치 및 공무원 시험 허위 응시로 병역기피를 한 혐의로 논란을 빚고 활동을 중단, 이듬해 2011년 4월 진행한 기자회견 이후 무려 8년 반 만이다.

컴백 현장에서 MC몽이 직접 밝힌 현재 '치아 상태'

병역 기피 논란이 터진 후 방송 활동을 하지 못했던 MC몽.

그는 이날 “내가 굴곡이 많이 진 삶을 살게 됐는데, 그러면서 치료를 받기도 하고, 상담 내용의 대부분이 ‘집안에만 숨지 말고 밖에 나가라’였다. 평범하게 식당도 가고 거기서 사람들과 소통도 하고, 그러는 과정에서 의외로 나를 좀 알아주시고 반갑게 맞아주시는 분들고 계셨다. 거기서 더 용기를 냈던 것 같다”고 말했다.

컴백 현장에서 MC몽이 직접 밝힌 현재 '치아 상태' 컴백 현장에서 MC몽이 직접 밝힌 현재 '치아 상태'

이어 자신의 진단명이 ‘트라우마 증후군’이라고 밝혔다. MC몽은”트라우마 증후군이라고 한다. 우울증이기도 하다”면서 “이런 말들을 꺼내기가 어색하다. 지금은 건강해지고 있다”고 말했다.

논란이 됐던 ‘발치’에 대해서 MC몽은 “지금도 치료 받고 있다. 완전히 완치할 수 없다는, 힘들다는 이야기를 들었다”고 답했다.

컴백 현장에서 MC몽이 직접 밝힌 현재 '치아 상태'

MC몽은 이날 오후 6시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여덟 번째 정규앨범 ‘채널8(CHANNEL8)’을 공개한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연합뉴스, 뉴스1